저장이 완료되었습니다.
[매니저님과 보드게임을!#9] 초대형갓겜 메시나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루나라
4
1,180
IP: 220.74.***.***
2022-08-03 14:44:58

브라스: 랭커셔

메시나 1347

안녕하세요. 저는 홈즈앤루팡에서 부매니저로 입사한 루나라라고 합니다.

저희 매니저님도 굉장한 보드게임 매니아여서 종종 게임을 같이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스케줄상 새벽에 항상 모여서 한 두 게임밖에 못한다는게 아쉬울 따름이지요 ㅠ

그래도 이렇게 같은 직장에 같은 취미인 사람이 있어 행복합니다! 그럼 앞으로 쭉 이어질 후기, 첫 번째! 부족한 글솜씨나마 끄적거려 봅니다.

 

매보게 시리즈에 관전 포인트입니다.

박평식님의 5점같은 매니저님의 박한 게임평가. 매니저님이 8점 이상 점수를 줬다. 그 게임은 God of God

똥겜, 디럭스 컬렉터인 루나라의 희귀한 게임 리뷰들, 거의 모든 게임을 재밌어하는 필자에게 과연 똥겜은?

 

아홉번째 이야기, 오랜만에 출발합니다~

 

1. 브라스 랭커셔 (2인플, 기본맵 1판, 2인전용 1판, 2시간 반)

 



저와 같은 분이 많을진 모르겠지만, 저는 버밍엄만 해본 사람입니다. 버밍엄은 제 인생게임 Top1에 들어가는 갓겜입니다만, 랭커셔는 심심하다는 평을 몇 번 본지라

기대를 엄청 하고 있진 않았어요. 매니저님이 구매하셨다고 해서 해보게 되었습니다. 역시 브라스라는 네임드는 대단했습니다. 굉장히 재밌었어요. 버밍엄만큼 감동은 없었지만

확실히 재밌고, 제가 버밍엄을 접하지 않고 랭커셔를 먼저 접했다면 더더욱 괜찮았을 것 같았습니다. 저는 항상 진라면 순한맛과 매운맛으로 가르곤 했는데,

제 주관적인 생각으로는 변함은 없는 좋은 비유라는 생각이 드네요 ㅎ

 

-----------------------------------------------------------------------------------------------------------------------------------

 

장점 : 심플하고 깔끔한 브라스, 더 빡빡한 면도 있으면서 널널한 브라스.

 

단점 : 버밍엄보단 그래도 아주 약간 밀리는..?

 

-----------------------------------------------------------------------------------------------------------------------------------

 

게임성 8/10

리플레이성 8/10

룰 설명 난이도 7/10

게임 플레이 난이도 8/10

이 게임만의 장점(깔끔함) : 7.5/10

 

본인 점수 : 8.9점 (역작) / 기준 : 인생작 -> 역작 -> 걸작 -> 수작 -> 평작 -> 졸작 -> 망작

매니저님 점수 : 8.5점 (안 질린다)

 

2. 메시나 1347 (3인플, 기본 모듈, 3시간)

 





 

갓겜 of 갓겜 메시나입니다. 룰도 좀 많은 것 같고 시간이 애매했는데 결국 직원친구 M군과 함께 해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와, 진짜 재밌어요. 진짜 이렇게 아쉬움이 많이 남는 게임은 오랜만입니다. 골렘하고도 비슷한 것 같은데 다른 느낌도 많아요. 인터랙션 요소도 나름 쎄고 테크가 많이 갈립니다.

 

메시나는 흑사병 테마로 메시나라는 도시를 구하는 내용입니다. 6라운드로 진행되고 라운드마다 흑사병이 창궐합니다. 불을 가지고 있으면 흑사병을 지져서 없애면서 명성도를 높일 수 있지만

아니라면 쥐 토큰을 받게 되어 나중에 마이너스를 당합니다. 또한, 수녀 작업자 귀족이라는 3종류 시민이 존재하는데 이들을 저희 영지(개인판)으로 데려 옵니다. 그때, 만약

흑사병이 있었던 곳이면 이 시민은 2턴간 격리소로 격리시킵니다...(이시국 게임 딱이죠?) 생각보다 2턴간 묶이는게 큰데 그동안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이 제한적이기 때문이죠.

물론 격리소를 업그레이드하면 격리된 시민도 일을 시켜 자원을 뽑아먹을 수 있습니다. (격리자에게 일을 시키다니... 홀리..) 6라운드 동안 진행되면서 선 먹는 방법도 단순 돌아가거나

선뺏기 행동이 있는게 아닌, 중앙 보드판에 3가지 트랙이 있습니다. (명성 트랙, 도시 트랙, 신앙 트랙) 2라운드는 신앙 트랙이 1등인 사람이 선이 되고, 4라운드는 점수가 가장 높은 사람이 선이 된다

이런 식이라서 계산도 빡빡합니다. 역시나 3인플 이상은 꼴등에게 인권이란 없기 때문이죠. 라운드가 더해질수록 맵에 보드판은 점점 더 늘어나서 행동 선택지가 늘어나지만

전염병이 심화되어 2배로 창궐한다거나, 더 제거하기 어렵게 진화합니다. 모든 것을 다 챙길 수 없지만, 다 챙기고 싶기에 아쉬움이 많이 남는 게임입니다.

다음엔 이거 해봐야지, 다음엔 이거 해봐야지가 딱 맞는 게임입니다. 골렘하고 비슷하게 엔진을 쌓고 행동 한번에 여러 콤보를 터트릴 순 있긴 합니다. 제가 첫 라운드에 실수를 한 번 해서

작업장(턴마다 자원이 나오는 엔진)을 못지어서 스노우볼이 굴러간 게 무려 1등인 매니저님과 엄청난 격차로 패배하였습니다... 그나마에 단점일 수도 있겠네요. 물론 제가 못한게 맞습니다.

 

-----------------------------------------------------------------------------------------------------------------------------------

 

장점 : 여운과 아쉬움이 남는 게임, 카드가 없어 슬리브를 안 씌워도 됨, 개인판이나 목표가 A면(기본), B면(숙련자)등으로 나눠지고 숙련자는 모두 다 달라서 리플레이성 좋음.

 

단점 : 실력차가 난다면 많은 점수차이가 벌어지는 쉽게 말해 실수 몇번이면 따라잡을 수 없는 격차가 나는 게임은 맞는 것 같아요.

 

-----------------------------------------------------------------------------------------------------------------------------------

 

게임성 8/10

리플레이성 8/10

룰 설명 난이도 8/10

게임 플레이 난이도 7.5/10

이 게임만의 장점(테마) 9.5/10

 

본인 점수 : 8.7점 (걸작) / 기준 : 인생작 -> 역작 -> 걸작 -> 수작 -> 평작 -> 졸작 -> 망작

매니저님 점수 : 8.5점 (매보게 역대 최고 점수)

 

-----------------------------------------------------------------------------------------------------------------------------------

 

오늘은 여기까지입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