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게임 전략게임 추상게임 컬렉터블 게임 가족게임 어린이게임 파티게임 테마게임 워게임 한글게임
순위
종합순위
최근이슈
게시글 순위
보유순위
구매예정순위
플레이순위
보유팬 순위
구독순위
보드게임 한줄평
보드게임
시리즈
게임테마
진행방식
디자이너
출시년도
플레이인원
플레이시간
사용연령
게임분류
 한줄평
우봉고랑 비슷한 성질의 게임이지만 굉장히 참신하고, 촉감으로 느껴지는게 있기 때문에 꽤 즐겁다. 한번에 많이 하지 말고 종종 한번씩 하면 재밌을 게임.  "
- 한결
그래도 다른 나라(재팬)에 비해 알래스카, 하와이는 법칙 신경 안써도되고 보호, 색깔변경까지 잇어서 좀 덜 빡빡하다 하지만 여전히 어려운..  "
- 판도
직관적이고 간단한 일꾼전략게임. 큰 한방짜리 타격은 없지만 자잘하게 엎치락뒤치락하는 게임 양상이 나라간 경쟁을 잘 나타냈다. 에너지전쟁속에서 오염이라는 테마를 현실감있게 잘 살려냈고, 품질 좋은 컴포는 칭찬받아 마땅하다.  "
- Trufer
금고 털기라는 테마와 경비원을 피해 도망가는 쫄깃한 긴장감이 잘 살아 있는 게임. 뒤집힌 타일의 위치에 따라 난이도가 천차만별이라서 아쉬운 점이 있었지만 이러한 단점보다는 장점이 더욱 매력적인 게임이다.  "
- Trufer
사계절동안 고양이들의 연회가 펼쳐진다. 그렇다고 술만 마시면 혼자 뻗는 상황이 발생하니 적당히 즐기는게 중요! 생선도 너무 욕심 부리지말고 적당하게 생선 챙겨오는게 가장 연회를 즐겁게 보내는 방법이다. 적당히 음주를 즐기면서 생선도 챙기고 끝까지 놀아보는 모든 고양이들의 연회!  "
- Trufer
고이타하면 일본식 티츄가 생각나게 될것이다. 큰 족보가 없어서 접근성 부분에는 좋지만 왕과 시에 따라 결국은 승패가 나뉜다는 점에서는 아쉬움이 있었던 게임. 티츄는 하고 싶은데 시간이 없을때 깔끔하게 고이타 한판은 어떨까?  "
- Trufer
아발론에 버금가는 양대산맥. 블러핑을 좋아하면 아발론, 조용히 관찰과 눈치가 더욱 좋다면 토르투가1667!  "
- Trufer
플레이어간 지갑에 넣으면서 이번에는 두둑하게 넣었습니다~하면서 비밀거래하는게 꿀잼이었던 게임. 사기치는 테마가 잘 살아있고 누가 먼저 파산되는지 묘한 긴장감이 이 게임의 깊은맛.  "
- Trufer
게임내에 타워,유가,물가,교통사고,인수,독점등 재밌는 요소들을 많이 집어넣었고 게임종료 조건이 3가지있어서 이런류의 다른게임처럼 질질 끌지않고 빨리 끝난다는 장점이 있다.  "
- 구름삼
개인적으로는 코드네임보다 훨씬 재미있었다. 팀원과 서로 협력해서 답을 찾아가는 맛이 훨씬 좋다. 참고로 본판은 영어단어라서 좀 난해해서 이매진 한글판 단어카드로 했는데 훨씬 재미있었다. 이매진 단어카드를 대용품으로 사용하는 것을 강력추천한다.  "
- 교활한양
룰도 쉽고 진행도 간결한 주사위 드래프트 게임으로 영롱한 주사위들 때문에 화사하다. 게임의 재미가 확 와닿기보다는 잔잔한 퍼즐같은 느낌이다.  "
- 7SEEDS
서로를 알아가는 커뮤니케이션 게임  "
- 페이넌트
아임더보스가 훨씬 더 재밌다. 그나마 나무망치가 이 게임의 유일한 아이덴티티였는데 모던아트 한글판에 나무망치가 들어 있어서 그마저도 사라졌다. 안 사길 정말 잘했다.  "
- 마초핑크
다헤미 'only card' 프로젝트 게임들 중 유일하게 살아남은 게임 진짜 휴대성, 리플레이성, 전략성에 심플한 룰까지 가성비 갑 게임 중 하나 소장가치는 늘 충분하다  "
- 판도
엘그란데에서 종족의 개념을 추가한 정도의 게임.. 근데 전략게임이라고 하기엔 카드운빨에 많이 좌우되는데 파티게임이라고 하기엔 신나진 않다.. -_-;;  "
- 마키세
하나도 마음대로 되는 게 없는 프로그래밍 게임. 보드도 이쁘고 파티성도 커서 접근성이 좋은 게 장점. 살짝만 건드려도 돌 위에서 다리가 떨어지는 건 좀 감점.  "
- 오어사
크툴루 리테마의 러브레터. 크툴루 덱과 0 카드가 생겨서 좀 더 파티성이 커진 듯.  "
- 오어사
셋컬렉션인듯 보이지만 본질은 협잡게임.  "
- 오어사
글로리투롬과 비교해 봤을때... 좀 미묘하다. 시원시원맛이 줄어들고, 조금조금씩 만들어가는 재미가 더 커졌다.  "
- ☆반짝반짝★
말도 안되는 카드 효과가 펑펑터지는 맛에 한다. 레이스 포 더 갤럭시, 산후앙 같은 카드빌딩게임의 난장판 버전. 카드 효과 한번 터지면 상황이 급변한다....!  "
- ☆반짝반짝★
낄끼빠빠  "
- 1pine
탐험이라는 매력적인 테마와 일러스트로 이목을 끌었지만, 개인적으로는 전략적인것도 아니고 운도 전부가 아닌 어중간한 포지션이 아쉬웠다. 테마에 몰입하지 못하면 생각하는 과정이 수동적이며 루즈할 것이고, 테마에 몰입할 수 있으면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매력적인 게임이 될 수 있을것이다.  "
- Trufer
동일한 재난이 연이어지면 재난대비가 보다 수월하다. 점수를 보다 많이 내는 경쟁의 양상. 또한 턴에서 뒤쳐져도 이를 해결하기보다 돈을 버는 것으로 그 불리함을 쉽게 극복할수 있다. 반면 상이한 재앙이 돌아가며 나오면 서바이벌이 보다 힘들어질듯하다. 턴에서 뒤쳐지면 더욱 힘들듯  "
- extubation
본판만 해본 결과로는 용두사미의 기분을 지울수 없다 스토리텔링이 많이 빈약하다. 분위기와 새로운 시스템과 구성만 즐기시길 ~(본인은 그래도 대만족*___*) 확장 마시편은 다르기를 기대하며 ~~  "
- xpai
4인플을 기준으로 기업들이 밸런싱된 게임. 4인>5인>3인>2인순으로 밸런스가 맞네요. 2~3인은 매 세대마다 랜덤으로 온도,산소,물을 올리는 하우스룰을 추천합니다. (물은 밖으로 빼고 깔았다고 보는 형식)  "
- G
상대에 따라 게임의 깊이가 달라진다. 하지만 이것만은 확실하다. 누구와 하든 게임성은 보장됀다. 단점이 있다면 국내판의 컴포 크기가 너무나도 작고 케릭을 쉽게 알아보기 힘들다는 단점이 존재한다. 물론 보강하면 되긴하지만.  "
- 품질보장
과일, 색깔, 악기 세 가지 옵션 중 두 가지가 일치하면 종을 치는 규칙의 할리갈리. 조건이 늘어나서 좀 더 파티성이 커졌다.  "
- 오어사
진짜 2인에는 해기스 비슷한 실력의 상대만 잇다며 질리지 않는다  "
- 판도
게임이 재미없다면 2인 컴플레또로 쓰자 6장씩 뒷면으로 받은다음 각각 2장 앞면으로 받아 총 8장으로 시작하며 나머지 규칙은 컴플레또와 동일하게 한다. 플레이타임이 짧아지고 운빨 망겜이 되지만 본판보다 재미있다.  "
- 교활한양
3인 파티플 게임으로는 매우 괜찮네요 ㅎ 적절한 딴지와 운요소도 잇고 실력이 필요한 부분도 잇어서 괜찮은 게임입니다  "
- 마키세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