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오딘을 위하여 재미있네요^^
울버린 쪽지보내기   | 조회수 815 | 추천 2 | 작성 IP: 182.212.***.*** | 등록일 2018-02-11 23:03:37
내용 댓글 11
전체순위 158   7.046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오딘을 위하여

 (2016년)
A Feast for Odin
평가: 23 명 팬: 9 명 구독: 8 명 위시리스트: 28 명 플레이: 96 회 보유: 153 명

오딘을 위하여 한글판 플레이를 처음 해 보았습니다.

룰북 읽고, 칼을쟁기로님과 깔맞춤전략님의 동영상을 시청한 뒤 나름대로 요약서 만들면서 룰을 숙지했습니다.

우리 반 에이스 아이들에게 동영상 보고 오기 숙제를 내준 후,

간단한 테크 및 점수루트 설명해 준 후 플레이 해 보았습니다.

 

 


 

후기와 댓글 검색해서 얻은 정보로 나름 테크도 정리해 보았습니다.

◈주요 테크

① 사냥, 포경액션을 통한 물품으로 칸 채우기

② 드라카르를 이용한 습격, 약탈로 칸 채우기 + 이주로 승점 올리기

③ 동물 번식(직업카드 있을 때 더 효과적)

④ 건물짓기 후 음식과 자원으로 칸 채우기

⑤ 배를 이용한 섬 정복 후 섬에서 나오는 수입 + 습격, 약탈

⑥ 보너스타일 과감하게 덮고 은화수입 올린 후 유물 구입

 

처음하는 사람들에게 어렵다는 섬추가액션!을 과감하게 시도해 보았는데 거기에서 얻는 수입과 자원이 쏠쏠하더라구요.

아이들에게도 섬 구입을 추천했는데, 본판도 힘들다면서 거절했어요ㅠ.ㅠ


 

7라운드 9단계 연회까지 진행하고 게임 마무리!



포경선을 이용한 고래잡이와 장거리 교역으로 물품 업그레이드, 섬확장에 따른 물품과 수입 증가 전략을 주로 이용해서

당당히 1위를 했네요^^

 

 

이 여세를 몰아 바로 1인플 도전!

역시 고래잡이 위주로 나갔는데, 같은 액션을 두 라운드당 한 번밖에 못하니까 비효율적이었습니다.
첫플에서 81점을 기록했는데,, 1인플이 같은 액션을 2번 연속 못하니까 더 어려울 수 있다는 설명서에 위로를 받으면서도

숙련자는 100점을 넘길 거라는 말에 살짝 좌절!

다시 한 번 1인플에 도전!

이번에는 건축을 해 보기로 했습니다.

소심하게 한 개만..

녹색물품 3칸짜리지만 유용하더라구요.

직업도 잘 받쳐주어 이주도 중반에 저렴하게 하고..

그 결과!



 

 

드디어 100점을 넘겨 115점을 기록했습니다. 감격!


 

 

이제는 다들 부러워하시는 우리집 보드게이머의 피를 가진 꼬마와 2인플!

성취감을 주어야 저랑 자주 해 줄 것이기에

매 라운드 일꾼을 2명 더 주고 했습니다.(오부족 일꾼 2명 빌려옴)

이미 동영상을 봐 둔 상태여서 특별히 룰 설명은 필요없었고,

무엇을 하고 싶다고 하면 제가 더 효율적인 액션은 알려 주었습니다.

가끔씩 제게 에러플 지적도 해 줍니다.

장거리 교역을 시도하는 저에게

"아빠, 노르 없잖아요?"

"아, 맞다 ㅠ.ㅠ."

 

그리고 건물 한 개와 섬 한 개씩을 각각 추가하며 플레이하다가

한 개 더 하면 어떨까 싶어서 제가 먼저 가져오고 아들한테도 권해보았습니다.

살짝 두려워하면서도 한 번 해보겠다고 해서..

섬 2개를 가져왔는데..

다 채우지는 못했지만, 거기에서 주는 자원이나 승점이 마이너스는 안 되는 것 같아요.


 

아래는 저의 최종 보드판!

섬 2개를 다 채우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가져와보길 잘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게임도 훨씬 풍족해지고 재미있었어요.

 


 

 

아래는 아들의 최종보드판

직업 중 장거리교역시 헤택이 2개나 되네요^^

파란색 9칸짜리 보물상자가 두 개나 남아 있네요. 너무 커서 못 들어갔어요. 크기 작은 것들도 필요하겠어요.

본판에 녹색 두 개가 붙어 있네요. 아마 파란색이 뒤집힌 듯 해요. 제가 꼼꼼히 체크하며 놓는 걸 도와줬었는데.. 아들이 만지작만지작..

에러플은 아닙니다^^

돈보다 광석을 보드판에 놓는 것이 예쁘다며 많이 바꿔 놓았네요.


 

 

매 라운드 일꾼 두 명의 차이를 무시할 수는 없네요.





*플레이 후 소감*

아들 : 엄청 재미있어요. 사냥하고 고래잡는 것도 재미있고 조각 배치하는 것도 재미있고 본판이랑 섬에서 특별상여 받는 것도 재미있었어요.

         테포마, 가이아, 석기시대와 함께 1위로 올라갔어요!

 

울버린 : 다른 분들 의견과 제 의견을 섞어서 말씀드리면..

-직업은 옵션이므로 너무 집착하지 않고, 적당한 타이밍에 이벤트 성으로 써 먹기

-퍼즐은 게임의 한 요소일 뿐 게임을 지배하지 않는다. 사실 제가 우봉고나 코티지 가든처럼 테트리스 게임류를 좋아하지 않습니다.하지만 오딘을위하여의 퍼즐요소는 주가 되는 것이 아니라 전략의 한 부분이 되어서 좋았습니다.

- 전체적인 느낌은 초반 자원 및 기초작업을 튼튼하게 만들어가면 마지막에 빵빵 터지는 스노우볼 게임이었습니다. 마치 테포마와 가이아와 같이.. 그래서 무척 마음에 들었습니다.

-섬이나 건축을 하게 되면 수입이나 특별상여가 늘어나는 데 그것을 받을 때 어찌나 행복하던지.. 다다익선!

- 마지막에 남은 모든 물품을 여기저기 배치할때는 1점이라도 더 줄여보려고 조각을 이리저리고 저리돌리고.. 머리가 타들어가는 느낌! 반 아이들과 할 때 점심도 굶어가며 구석에서 계속 조각 돌리고 있는 아이들 모습도 참 예쁘더라구요. 브레인 버닝을 원하신다면 오딘은 강추!

-효율적인 결과를 위해 액션 순서도 중요하고 다른 플레이어 흐름을 보고 우선 순위로 들어갈 액션을 생각해야 하므로 순간순간 쫄깃쫄깃.

 

보라회원님들도 즐거운 게임 하세요^^


 




울버린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울버린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프로그레스: 기술의 진화
55,200원
스피릿 아일랜드: 가지와 ...
품절
판타지 디펜스
21,600
커스텀 히어로즈
27,600
펠리시티: 자루 속 고양이
18,600
바이럴
45,500
팬데믹: 이베리아 반도
품절
9531
리뷰[반지 추적]   반지추적(헌포링) 플레이 후기입니다.   [2]
안냐새우
2018-02-23
117
9530
모임후기[더 타워 오브 밸런스]   12시땡 하루 1개 리뷰 더 타워 오브 밸런스 ( The Tower of Balance ) (33)   [6]
이세라
2018-02-23
144
9529
리뷰[언락!+]   #198 - 방탈출 시리즈 비교 리뷰   [7]
너굴너굴
2018-02-22
551
9528
리뷰[에어라인 유럽]   에어라인 유럽 리뷰   [6]
보드보드 수학쌤
2018-02-22
309
9527
간단후기[궁궐의 속삭임+]   집게이머의 후기?   [12]
Mr.라키
2018-02-22
511
9526
모임후기   동인천 모임 및 밀린 모임 후기   [4]
라오
2018-02-22
258
9525
리뷰[카를로스 마그너스]   12시땡 하루 1개 리뷰 카를로스 마그너스 (Carolus Magnus ) (32)   [20]
이세라
2018-02-22
392
9524
모임후기[상트 페테르부르크 (2판)+]   (동해 보동보동) 2월 17일 동해시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14]
보드보드 수학쌤
2018-02-21
331
9523
모임후기[광기의 산맥+]   18년 2월 플레이후기 세번째   [12]
부르심
2018-02-21
536
9522
리뷰[스피리움]   12시땡 하루 1개 리뷰 스피리움 ( spyrium ) (31)   [28]
이세라
2018-02-21
472
9521
모임후기[브리타니아+]   2월 17일 18일 모임 후기   [6]
하이텔슈리
2018-02-20
363
9520
모임후기[퍼스트 클래스+]   매봉역 18.02.20 사촌형님과 함께하는 모임 후기 (14)   [8]
Prado
2018-02-20
390
9519
모임후기[위대한 로렌초+]   대구 보드게임 동호회 삼삼오오 238회 정모 후기(18.2.18)   [2]
콰트로
2018-02-20
372
9518
모임후기[러브 레터: 어드벤처 타임+]   대구 보드게임 동호회 삼삼오오 237회 정기모임 후기   [2]
커피가쓰다
2018-02-20
349
9517
모임후기[테슬라 대 에디슨: 전류 전쟁+]...   [2018.02.18] 천안모임 167회 판도라 후기----테슬라 대 에디슨 확장 등 8게임   [9]
불꽃손
2018-02-20
420
9516
모임후기[악마성의 마차+]   (동해 보동보동) 2월 16일 동해시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4]
보드보드 수학쌤
2018-02-20
317
9515
간단후기[가이아 프로젝트]   가이아 프로젝트 간단후기 -29-   [4]
다락방
2018-02-20
148
9514
모임후기[크툴루를 건드리지마라+]   시골에서 사촌들과 즐겼던 게임들   [20]
부르심
2018-02-20
869
9513
간단후기[팬데믹: 이베리아 반도+]   설 친척들과 겜 돌린 간단 후기 (사진 얼마 없음)   [5]
성정동거주
2018-02-20
764
9512
리뷰[미드가르드의 챔피언들: 발할라...   12시땡 하루 1개 리뷰 미드가르드의 챔피언들: 어둠의 산맥 , 발할라 ( Champions of Midgard: The Dark Mountain, Valhalla ) (30)   [23]
이세라
2018-02-20
596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울버린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