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존재하지 않는 회원 입니다.
(스포 주의) 타임 스토리즈 : 어사일럼, 마시케이스 간단 소감.
| 조회수 673 | 추천 0 | 작성 IP: 115.126.***.*** | 등록일 2018-02-11 22:40:27
내용 댓글 1

타임 스토리즈

타임 스토리즈: 마시 케이스

 

 

 

 

 

 

 

 

 

 

 

 

 

 

 

 

 

 

 

 

 

 

1. 완성도 자체는 확실히 마시케이스가 높은 느낌.

 

 

 

2. 하지만 여전히 타임스토리즈 자체의 단점은 여전.

 

 

 

3. 이 게임의 가장 큰 문제는 전혀 직관적이지 않은 TEST와 완전히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하는 Run 시스템

 

 

 

 

 

 

 

 

 

 

 

 

 

 

 

 

 

타임스토리즈 본판(어사일럼)과 마시케이스에서 권장하는 플레이 방식은

 

주어진 TU내에서 최대한 많은 조사를 통해 이상적인 루트를 구상하고,

다음 Run에서 최대한 효율적으로 움직여 스토리를 관통하는 퍼즐을 풀어야 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이런 방식의 치명적인 단점은,

이야기 끝에 다다라 Run 자체가 실패를 하게 됐을 경우,

 

 

재도전의 의욕이 생기기보다

실패에 따른 허망함이 매우 크다는 점이다.

 

이 게임을 이끌어가는 원동력은 플레이어의 "궁금증"이 기반이 되기 때문에,

그러한 궁금증들이 어느정도 해소된 후반부가 될수록 같은 플레이가 반복될 뿐이고,

직관적이지 않은 플레이 스타일(테스트 같은)과 맞물려 몰입도에 상당히 영향을 주게 된다.

 

 

 

 

더구나 또다시 Run이 시작되면서, 전체 루트를 다시 한번 플레이하게 강제시키기 때문에

(보통 이상적인 루트는 두, 세번째 Run 정도면 완성된다.)

 

Run이 계속될수록 같은 과정이 반복하면서 재미가 급감하고,

풀이가 틀리거나, 테스트에 실패하게 되면 새로운 Run이 강제됨에 따라 플레이어가 쉽게 피로감을 느끼게 된다.

 

특히나 최종부분에서 잘못된 답이 도출된 경우 완전히 맥이 빠져버리게 하는 점이 꽤나 치명적인듯 싶다.

 

 

 

 

 

아직까지 스토리 기반의 보드게임중에 만족스러운 엔딩을 보여줬던 게임이 극히 드물었기 때문에

(전부 플레이해보지 않았지만, 해본 게임들은 다 마무리가 별로였다.)

 

보드게임만의 한계점인가 싶기도 하지만,

 

 

 

 

타임스토리즈는 특히 심한듯 싶다.

 

 

과정자체는 꽤 재밌지만, 엔딩이 그렇게 만족스럽지 못하고,

플레이하는 과정이 직관적이지 않아 몰입하기도 쉽지 않다.

 

그나마 텍스트와 일러스트로 최대한 높여보려고 하지만

게임의 중심이 되는 TEST 시스템으로 인해 영 몰입하기 힘든게 사실.

 

 

 

 

더구나 이러한 문제점들이 타임스토리즈 전체를 관통하는 시스템이기 때문에 이후 확장팩으로 개선될 가능성이 1도 없다는점이

 

다른 확장팩에 대한 기대감을 떨어트리는 요소이기도 하다.

 

 

 

 

 

 

그래도 뒷부분이 궁금해서 기회가 된다면 계속 해보고 싶긴 하지만,

 

이미 다른 파티원들에게 꽤나 실망을 안겨줘서 과연 뒷부분을 해볼수있을지.....




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클랭크! 인! 스페이스!: 아...
품절
카슨 시티: 빅 박스
품절
브래스: 버밍엄
품절
하이소사이어티
12,500
아키올로지 :사막의 폭풍
16,200
일로스
39,200
씰즈
12,080
10964
간단후기[디센트 : 어둠속의 여정 (2판)+...   디센트 본판+ 부관팩 플레이 후기   [1]
tohak3
2018-10-16
74
10963
모임후기[파워그리드: 디럭스+]   20181015 보드게임 소모임   
prism
2018-10-16
12
10962
리뷰[글래스 로드]   [삼삼리뷰] 덜 알려져서 아쉬운 게임 - 글라스 로드   [1]
익퓨
2018-10-16
214
10961
리뷰[하트 오브 크라운]   하트 오브 크라운 리뷰입니다. 도미니언과의 비교 위주. 덱빌딩 게임.   [4]
리테
2018-10-15
226
10960
리뷰[글래스 로드]   [삼삼리뷰] 라마나타의 재미있는 게임, 재미없는 리뷰 - 글래스 로드   [1]
라마나타
2018-10-15
254
10959
리뷰[글래스 로드]   [삼삼리뷰] #229 - 글래스로드 : "형제들 때문에 빛을 못본 숨겨진 진주"   [14]
너굴너굴
2018-10-15
321
10958
모임후기[글룸헤이븐]   181007 글룸헤이븐 플레이일지 #6   [5]
엄마
2018-10-15
235
10957
모임후기[아티팩트 주식회사+]   20181014 보드게임 소모임   
prism
2018-10-15
38
10956
모임후기[쇼텐토텐 (2판)+]   [대구 21보드게임 4회 정기모임_2018-10-05] - 쇼텐토텐, CV, 다빈치코드, 티츄, 위너스서클, 센추리:향신료의길, 레지스탕스 쿠, 라스베가스, 인사이더 - 대구, 칠곡 21보드게임카페 21 보드게임 모임 후기   [2]
김찰스=상산
2018-10-15
265
10955
간단후기[버니 킹덤]   '버니 킹덤' 초간단 후기 (사진 X)   [2]
항아으리
2018-10-15
516
10954
리뷰[이키]   [에도시대 테마] 이키    [7]
천사
2018-10-15
357
10953
모임후기[테오티우아칸+]   2인플 간단한 후기   [4]
7SEEDS
2018-10-15
666
10952
간단후기[산토리니+]   3인플 보드게임 입문자와 플레이 후기   [9]
땡그랑반푼
2018-10-14
615
10951
간단후기[에볼루션: 더 비기닝+]   [간단후기] 에볼루션 더 비기닝   [11]
리치
2018-10-14
317
10950
모임후기[브래스: 랭커셔+]   [대구 성서] 10월 보름 모임 후기 1   [8]
사과사랑
2018-10-14
392
10949
리뷰[센추리: 동방의 바다]   센추리동방의 바다 간단 후기 입니다.   [16]
카무스
2018-10-14
521
10948
모임후기[7 원더스: 대결+]   20181013 보드게임 소모임   
prism
2018-10-14
129
10947
리뷰[핸즈 업+]   [꼬고씽] 핸즈 업 리뷰   [8]
Luffy-
2018-10-14
321
10946
간단후기[블러드 레이지+]   초딩과 함께 토요보드게임교실 후기[181013]   [7]
초딩왕
2018-10-13
567
10945
간단후기[롤 포 더 갤럭시]   롤포더갤럭시 간단 후기   [6]
tohak3
2018-10-13
457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