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차터스톤
메이 쪽지보내기   | 조회수 1392 | 추천 1 | 작성 IP: 221.143.***.*** | 등록일 2018-01-11 11:51:03
내용 댓글 9
전체순위 1440   6.697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차터스톤

 (2017년)
Charterstone
평가: 1 명 팬: 1 명 구독: 1 명 위시리스트: 8 명 플레이: 1 회 보유: 17 명

안녕하세요

늘 게임 후기를 적고 싶은 마음 굴뚝같지만

컴퓨터가 켤때마다 정상작동되는게 아니어서요.

랜덤으로 될때가 있고 안될때가 더 많아서... 

 

오늘도 모니터가 들어오지 않아서.. 부팅시간까지 더하면 20분의 사투끝에 이렇게 후기를 적게 되었어요.

 

사실 대단할것 없는 후기고

 

대단하게 적으면 스포일러가 될까봐...

 

그렇지만 이렇게 매력적인 게임이 너무 숨어있는거 아닌가 싶어서 간단하게 적어요.

 


 

레거시 게임은 처음 해보는 전

 

박스를 열고 깜짝 놀랐습니다.

 

어머나! 이 비밀스러운 내부는 뭐야!

 

그저 신기방기.


 

함부로 열지 말라는 경고의 문구가 빨간 글씨로 떡하니!

 

아 난 국문으로 적혀 있어도 그렇게 휘리릭 읽을 수 없는 사람인데 하물며 영어야... 미리 막 다 본다고 해도 아무 문제 없을거 같은데.

 

그래도 시키는데로 전 두 손 놓고 얌전히.

 

 


 

신기한 메뉴얼.

블랭크 투성입니다.

 


 

룰북 뒤에 스토리부분은 아예 텅 비어 있어요.

카드를 읽어나가면서 붙이라고 하면 붙이면 되지요.

 

 


 

이렇게요.

뭐 스토리 1 정도야... 뭐.. 다 본다고 해서 큰일은 안나지 않겠어요?

 

 




 

저의 페르소나. 메이입니다. 지금은 별 재주 없는 무능한 메이이지만 스토리를 더해가면서... 뭐 그럴 수도 있다는거죠.


차터스톤을 할때의 필수품은요

 

잘 나오는 네임펜과 날카로운 칼 되겠습니다.

 

건물을 짓던 스토리를 붙이던 룰을 붙이던 스티커를 떼어야하는데 이게... 뭔가 저 질 좋은 카드를 뚝 꺽어서 떼어낸다는게.... 좀 저항이....

 

스토리나 룰은 상관 없겠지만 이 건물이 있는 카드는 뚝 꺽어서 떼어냈을때 나중에 문제가 생길 수 있는 부분도 있구요. 뭐 그렇게 안해도 뒷부분 보면 살짝 티가 나기는 하지만.... 암튼.... 뭐....

 

으으으으 어디까지가 비밀인지 모르겠어요.

 

암튼 차터스톤,

 

난이도는 낮은데 재미가 부족하진 않구요

 

아직 게임 2까지밖에 안했는데도 흥미진진합니다.

 

스토리 1에서 얼핏 보셔서 아시겠지만 스토리는 진부해요. ㅋㅋ 이런 진부한 소재로 재미난 게임을 만들어내는 것.

그게 진짜 재주 아닐까요.

 

한글화 되려다가 무산되었다던데...

 

게임을 하면서도 아쉽네요.

 

솔직히 가이아프로젝트처럼 언어요소 1도 없는 게임 말고 

 

이런걸 한글화해주면 어떨까 하는... 개인적인 꿈을 꿔봅니다. 

 








 




메이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메이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이스케이프 더 룸 방탈출게...
40,500원
컴포넌트 정리통(소)
1,500원
컴포넌트 정리통(대)
2,000원
라이즈 투 노빌러티
57,000원
케번 터번
품절
네트워크
47,500
카타콤 3판
품절
9866
리뷰[왓슨 앤 홈즈]   (왓슨앤홈즈)에피소드6:서덜런드의 실험 간단후기   [4]
로이엔탈
2018-04-20
221
9865
모임후기[클랭크! 인! 스페이스! +]   구미보드게임 및 성서 모임 참석 3월 후기   [6]
deep
2018-04-20
312
9864
리뷰[블랙 오케스트라]   블랙오케스트라, 반역을 꿈꾸었던 애국자들....   [14]
거만이
2018-04-19
370
9863
모임후기[매직 메이즈+]   (동해 보동보동) 4월 12일 동해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5]
보드보드 수학쌤
2018-04-19
210
9862
간단후기   우리민트 메탈코인   [7]
슬픈단잠
2018-04-19
469
9861
리뷰[데드 맨스 드로우]   #205 - 데드 맨스 드로우 : "한층 더 강화된 욕심"   [6]
너굴너굴
2018-04-19
400
9860
모임후기[기차섬+]   삼보트라이잼] 18.04.17 1st Anniversary Festi발   [7]
시소마루
2018-04-18
464
9859
리뷰[사이쓰+]   사이쓰 오토마 시스템 체험기   [16]
메피스톤
2018-04-18
560
9858
간단후기   17년 말~18년 4월까지 돌린 게임들 간단 후기   [2]
wnsdudqkr
2018-04-18
551
9857
모임후기[펄록 홈즈+]   [박스손상]4월 첫주 모임에서 한 게임 간단 후기~   
boms2
2018-04-17
375
9856
리뷰[기프]   너구리의 보드게임 리뷰 No.10 기프 시리즈 #1. GIPF(기프)    [1]
너구리
2018-04-17
354
9855
모임후기[워터딥의 군주들+]   (동해 보동보동) 4월 8일 동해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4]
보드보드 수학쌤
2018-04-17
295
9854
간단후기[그랜드 오스트리아 호텔+]   한글화 아르바이트 후기 2   [16]
곰잼
2018-04-17
1,005
9853
모임후기[트릭케리언: 달가드의 선물]   4월 1,2주차 모임 후기   [5]
라오
2018-04-17
381
9852
모임후기[사이쓰+]   강서구 서서울 취공 모임후기   [14]
7SEEDS
2018-04-17
465
9851
간단후기[뤄양의 사람들+]   그동안 2인플 후기   [7]
요아킴
2018-04-16
660
9850
모임후기[피렌체의 제후+]   (동해 보동보동) 4월 6일 동해 보드게임 동호회 정모 후기   [4]
보드보드 수학쌤
2018-04-16
333
9849
모임후기[위대한 로렌초+]    [18.04.13] 보이스 밤샘 후기입니다~   [13]
조스바
2018-04-16
556
9848
간단후기[모던아트 +]   주말에 있었던 모임후기 입니다 ^^   [2]
tira
2018-04-16
552
9847
모임후기[딕싯+]   동성로 평일 저녁모임 후기(4/10~15)   [4]
후-추-
2018-04-16
480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메이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