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게임 전략게임 추상게임 컬렉터블 게임 가족게임 어린이게임 파티게임 테마게임 워게임 한글게임
BEST
최신글
뉴스
후기
리뷰
간단후기
모임후기
모임
문의
묻고답하기
요청게시판
게임추천 문의
자료
구성
미디어
갤러리
팟캐스트
동영상
이야기
자유게시판
설문게시판
노하우게시판
App-Pc
관련글
자작보드게임
보드카페
낼름낼름 스타 렐름 한 판~
extubation 쪽지보내기   extubation 쪽지보내기   | 추천 1 | 조회수 639 | 2017-01-12 01:22:19   123.215.***.***
내용 댓글 26
extubation님의 개인컬렉션
팬등록:0
구독게임:13
위시리스트:13
보유게임:44
최근플레이 + 더보기
2017-01-21 : 체스
전체순위 105   7.160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타 렐름

 (2013년)
Star Realms
평가: 44 명 팬: 8 명 구독: 3 명 위시리스트: 9 명 플레이: 235 회 보유: 120 명

 
저녁식사 후에 아들과 우주 전쟁 한 판 했습니다. 
 
<이기면 유희왕 바인더와 덱 사준다>고 하니 신나라 덤비네요...
 
당근 투척.
 
아들에게 어드밴티지로 Explorer 카드 두 장 주고 시작했습니다.
 
예전에는 trade 7점짜리 한 장 주고서도 제가 잘 이겼으나,
 
아들이 실력이 늘어서 저를 긴장하게 만드네요...
 
처음에 다섯 장 깔린 카드들과 이후의 카드들이 모두 높은 트레이드 카드들이라
 
제가 쉽게 사지를 못하는 반면, 아들이 하나 둘 사니 제가 고전하기 시작했습니다.
 
 
 
게임 이후의 사진이긴 한데, 녹색 블롭들을 저리 많이 모아서 공격했더라구요 허허허 잔망스러운 것
 
당근을 넘 확실한 걸로 했나...
 
 

 
 
더우기 Trade 4짜리 카피 카드를 아들이 취한뒤에는 제가 궁지에 몰렸네요.
 
문제의 카피카드 (아래).
 

 
 
 
하지만 이대로 질 수 없죠~
 
찌끄래기 트레이드 2씩 남으면 저는 어쩔수 없이 민짜 Explorer 들을 겟했습니다. 나중에 좋은 쉽 사야지= 후반도모.
 
이러면서도 트레이드 주는 카드를 얼마나 사야하나 계산이 필요했습니다= 감으로 그냥 가자. 스타렐름은 감으로 하는 거죠!
 
 
저는 붉은 색 렐름의 Scrap을 사랑하는지라, 덱의 효율성을 높이는 붉은 색 위주로 갔습니다. 
 
특히 Base 중에 턴마다 Scap을 가능케 하는 멋진 [Junkyard]를 세운 상황에서는
 
한 턴에 세 장까지 스크랩해 보기도 했습니다. 덱 능률 상승 ~ 야호. 상대에게 자랑질
 
 
종반에 라이프가 17:26 정도였습니다.
 
상대의 블롭 공격이 몰아치면 제 라이프 17로는 승산이 없다고 판단,
 
저는 나란히 나온 Explorer 카드 네장의 트레이드를 사용뒤 자체 폐기하며 공격점 8점을 사용, 승부를 걸고 상대 라이프를 18로 만들었습니다.
 
다음 턴에 역전해 보려구요
 

 
 
 
 
게레취~ 상대의 마지막 공격을 막아내니, 라이프가 제 라이프가 2남았습니다. 2 였어요 !!!! 크흐 너덜너덜
 
상대는 이미 축제 분위기.
 
허나 나의 덱의 효율은 이미 극강이라 (찌끄래기 스카웃 2장 외 모두 스크램된 상태)
 
카드 한 장을 디스카드 당한 뒤 남은 공격이 상대의 라이프 18을 넘는 공격력 19이었습니다! 
 
(어헛 좀 멋진 역전)
 

 
 
 
펑!
 
하고 상대 기지가 터지는게 아니라, 아들이 우네요 ㅠㅠ
 
좀 안아주고 진정시켜 주었습니다.
 
(나쁜 아빠)
 
사진들은 모두 아들을 진정시킨뒤 복기하며 찍었습니다
 
(그래도 나쁜 아빠)
 
아들이 졌어도 유희왕 덱 사줄 거냐고 묻네요...
 
 
음, 사줘야겠죠.
 
근데 유희왕 새크리파이스 덱은 너무 비싸요 
 
 
 
 



extubation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extubation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스타 렐름
17,900원
7459
[클라스크] 간단후기  클라스크 튜닝 후기 - 클라스크는 뽑기 운인걸까요?   [6]
차나한잔
2017-03-30
272
7458
[스타트렉: 미개척지+] 모임후기  3월 26일 집모임 간단 후기   [1]
하이텔슈리
2017-03-30
216
7457
[발렌슈타인 (1판)] 모임후기  발렌슈타인 동맹룰 후기   
john jeong
2017-03-30
129
7456
[당신의 책을 가져오세요] 리뷰  책과 친해지는 보드게임 - bring your own book(당신의 책을 가져오세요)   [1]
조각
2017-03-30
460
7455
[마지막 유언+] 모임후기  [2017.03.29] Nasa모임 083회 후기----라스트윌 등 2게임   [4]
불꽃손
2017-03-30
357
7454
[타타라바와 숲] 리뷰  숲과 공존하는 게임 "타타라바와 숲" (룰설명 포함)   [11]
타이밍
2017-03-30
460
7453
[프레스코+] 모임후기  3월말 여러가지 게임후기   [16]
7SEEDS
2017-03-29
452
7452
[러브레터+] 모임후기  3월 2~3주 대학로 "가벼운 게임" 모임   [1]
구너도
2017-03-29
357
7451
[히어로 렐름+] 모임후기  3월 25일 서산 보드게임 모임 후기   [7]
초코벌레
2017-03-29
339
7450
[아그리콜라 2017] 모임후기  [3.28]보드스쿨 강남2호점 아콜 2017 설명회 후기   [4]
코드네임비버
2017-03-29
258
7449
[내 첫 석기시대+] 모임후기  2016.12.8(목) 평일 모임(97번째) 후기 in 위치스브루   [17]
위치스브루
2017-03-29
337
7448
[사이쓰] 리뷰  [맛난파전]의 보드게임 리뷰 3# - 사이쓰   [35]
맛난파전
2017-03-29
652
7447
[와이어트 어프+] 모임후기  [03.26] 안양 타이레놀 모임 54회 기록   [15]
skeil
2017-03-29
398
7446
[위대한 달무티+] 모임후기  [17.3.25] 제 7회 부산 다이스 동호회 정모 후기~   [19]
쵸코맛라떼
2017-03-28
482
7445
[사이쓰+] 모임후기  (17.03.26) 마산 즐거운 보드게임 모임   [8]
☆Felix★
2017-03-28
484
7444
[어콰이어] 간단후기  간단후기 [어콰이어]   [3]
사람입니다
2017-03-28
500
7443
[테라포밍 마르스] 리뷰  화성 & 금성에서 온 게이머 11. 테라포밍 마스 (1)   [22]
클래리티
2017-03-28
580
7442
[데드 오브 윈터 : 크로스로드 ... 간단후기  어느 유저의 묘한 데드 오브 윈터 플레이 후기.   [13]
쉘링포드
2017-03-28
522
7441
[와이어트 어프+] 모임후기  (17.03.25) 부천 "모두의 게임" 6번째 모임 후기   [2]
쉘링포드
2017-03-28
271
7440
[언락!] 간단후기  보급형 타임스토리즈 - UNLOCK! (간단리뷰)   [8]
레이나르
2017-03-28
592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