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전체 전략 추상 컬렉터블 가족 어린이 파티 테마 워게임 한글
최신글 문의게시판 유저소식 자유게시판 갤러리 포스트 설문게시판 노하우게시판 APP-PC 보드게임 자작보드 한줄평 관련정보
당신의 "보드게임의 해"는 언제였죠? - 2003 vs 2000 vs 20세기(~1999)
라마나타 쪽지보내기   | 조회수 793 | 추천 1 | 작성 IP: 36.12.***.*** | 등록일 2017-09-15 20:55:40
내용 댓글 13

피렌체의 제후

엘 그란데

인쉬
당신의   (참여 인원: 43명)
[결과확인]

안녕하세요 라마나타 입니다.

 

갈가마귀님의 2016년의 보드게임 시장 이라는 글을 보고

http://boardlife.co.kr/bbs_detail.php?bbs_num=4371&tb=board_news&id=&delivery=0&pg=1&game_id=&start=&b_category=&game_category=

최고로 화끈했던 보드게임의 연도는 언제일까? 하는 궁금증이 들어서 

다름아닌, 보드게이머에게 최고의 해를 찾아보자!!! 하고 어제부터 설문을 올리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조용히 소리소문 없이 묻혔습니다.... ㅜㅜ

그래도 시작했으니 끝까지 한번 가봐야죠~ 누가 이길지!

대결방식등은 첫번째 글을 참고해주세요~

"최고의 보드게임의 해" 를 뽑아주세요!

(신구판 구분은 안하기로 했습니다. 순위 높은놈이 장떙인걸로.....)

 

어제의 결과는 7 대 25로 2003년도가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습니다!

2001년 vs 2003년

 

2003년도가 강했던 걸까요, 2001년이 심하게 약했던 것일까요?!

오늘 상대가 만만치 않기 때문에 결과가 궁금해집니다! (저 혼자만.... ㅋㅋㅋ)

2라운드 부터 상위라운드까지는 속도감을 붙여주기 위해서 3개의 팀이 격돌합니다!

 

그럼 2라운드!

2003년 vs 2000년 vs 20세기의 대결을 시작합니다~!

 

10명의 선수들을 다 살펴보시고 여러분이 생각하는 보드게이머의 영광의 시대를 골라주세요!

주관적이던, 객관적이던, 마음껏! 투표해주시면 됩니다. 선정 이유도 댓글로 달아주세요~!


 

2003년 - 평균긱평점: 6.93

주장: 인쉬 (YINSH)


아문레

왕좌의 게임

알함브라

컬러레또

카르카손 캐슬

산티아고

아티카

르네상스의 제후

도메인

 

후보선수: 우봉고, 그건 내 물고기야!, 블로커스, 암흑의 복도

 




 

20001년을 간단하게 물리치고 올라온 2003년 입니다.

댓글이 별로 없어서... 왜 얘네가 이겼는지 잘 모르겠어요....... ㅋㅋ

개인적으로는 다양한 라인업이 승리요인이 아니었을까 싶습니다~

 


 

2000년 - 평균긱평점: 7.03

주장: 피렌체의 제후 (The Princes of Florence)



 

카르카손

배틀라인

타지마할

시타델

왕과 추기경

블록커스

스타워즈 퀸스 겜빗

라시타

드림팩토리

 

후보선수: 반지의 제왕, 자바, 모이터러, 바벨



무게감이 엄청난 게임들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다양한 메커니즘이 돋보이는 한 해였네요~

(퀸스겜빗 작가중에 Rob Daviau가 있었다는건 처음 알았네요~)

 


 

20세기(~1999) - 평균긱평점: 7.03

주장: 엘 그란데 (El Grande)


 

셜록홈즈 컨설팅 디텍티브

티그리스 & 유프라테스

패스 오브 글로리

티츄

한니발: 로마 vs 카르타고

매직 더 개더링

1830

사무라이

 

후보선수: 디마허, 어콰이어, 티칼, 서바이버, 모던아트, 카탄, 로스트시티

 



이름값만 놓고 보면 정말 엄청난 라인업입니다!

해본적은 없어도 이름은 들어본 주옥같은 명작들입니다!

추억보정이라는 변수가 어떻게 작용할까요~!

 


 

과연 보드게이머의 영광의 시대는 누가 차지할까요?!

많은 투표와 관심 부탁드리며, 함께 즐기셨으면 합니다~!!!

매 라운드 투표기간은 하루 혹은 이틀입니다! (투표 상황에 따라 다릅니다~)

 

 

 

 

 

Here come new challengers!

 



 




라마나타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라마나타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피렌체의 제후
품절
인쉬
품절
260
[사이쓰+]   윈드 갬빗 vs 바람의 책략  [17]
화지
2018-10-12
479
259
  일본에서 보드게임 모임에 참가하시는 분들은 얼마나 될까요?  [12]
가리향
2018-10-11
363
258
  보드라이프 유저들의 보드게임 입문 경력 얼마나 되세요?  [14]
천사
2018-10-10
485
257
[테라포밍 마스+]   테포마 주로 어떻게 하시나요?  [18]
sayu
2018-10-09
562
256
  카드게임 한글화하실때 한글화자료를 붙이시나요?  [11]
dkson8844
2018-10-03
415
255
  새로운 게임을 구매할 때 참고하는 것  [23]
Buttercup
2018-10-02
972
254
[엔데버]   엔데버 받으신 분들 설문 한번만 해봅시다.  [26]
Buttercup
2018-10-02
845
253
[푸드 체인 거물]   푸드체인거물 오거나이저 확장을 위해 큰것? 아니다 딱 맞는것?  [15]
빅피쉬
2018-09-27
669
252
  보드게임 후원 보상으로 가장 선호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33]
라루오타
2018-09-21
1,053
251
  보드게임카페내에 태블릿 도입  [26]
namwon Kim
2018-09-20
1,151
250
  보드라이프 방문 얼마나 하시나요?  [13]
훈스미
2018-09-18
631
249
  당신의 보드게임 컬렉션 type은?  [34]
도검
2018-09-18
996
248
  생각이 짧았네요.ㅎㅎ 설문을 내리겠습니다.  [13]
교활한양
2018-09-17
1,024
247
[좀비사이드]   진짜 궁금해서 그럽니다.  [16]
율이네
2018-09-17
1,069
246
[가이아 프로젝트+]   점수 표시 방식, 어느 쪽을 좋아하시나요?  [17]
쇼기
2018-09-14
427
245
  보겜에서 본인 말 고를때 색에 집착하시나요?  [55]
훈스미
2018-09-14
845
244
  나의 보드게임 지출 총 액은?! 단위를 키웠습니다 :)  [26]
페키니즈
2018-09-14
874
243
  보드 게임 보유 목록 정리 하다가 문득...  [36]
페키니즈
2018-09-14
959
242
  [설문]적절한 생각은 보드게임의 꽃입니다 적당한 장고 시간은 몇분일까요?  [19]
천사
2018-09-11
611
241
[팬데믹 레거시: 시즌 1+]   [결승] 당신의 "보드게임의 해"는 언제였죠? - 2015 vs 2016  [18]
라마나타
2018-09-09
580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라마나타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