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전체 전략 추상 컬렉터블 가족 어린이 파티 테마 워게임 한글
최신글 문의게시판 유저소식 자유게시판 갤러리 포스트 설문게시판 노하우게시판 APP-PC 보드게임 자작보드 한줄평 관련정보
"최고의 보드게임의 해" 를 뽑아주세요!
라마나타 쪽지보내기   | 조회수 695 | 추천 2 | 작성 IP: 111.107.***.*** | 등록일 2017-09-15 01:06:35
내용 댓글 10

하이브

인쉬
"최고의 보드게임의 해" 1라운드, 당신이 뽑은 연도는?  (참여 인원: 35명)
[결과확인]

안녕하세요 라마나타 입니다.

 

갈가마귀님의 2016년의 보드게임 시장 이라는 글을 보고

http://boardlife.co.kr/bbs_detail.php?bbs_num=4371&tb=board_news&id=&delivery=0&pg=1&game_id=&start=&b_category=&game_category=

 

또 잉여력이 발동해서 놀거리를 찾았습니다~

 

다름아닌, 보드게이머에게 최고의 해를 찾아보자!!! 입니다. ㅋㅋㅋ

 

각 연도를 대표하는 Top10끼리 싸움을 붙이는 컨셉이죠~

09년 바르셀로나팀이 이기냐, 11년 바르셀로나팀 이기냐! 

뭐 그런 시덥잖은 생각에서 시작되는 놀이 입니다~

일종의 레전드 매치 일까요??

 

방식은 간단합니다. 

연도별로 긱순위 Top10을 뽑은후에, 그중 가장 랭킹이 높은 게임을 주장으로 선발,

주장끼리 랭킹을 비교해서 가장 낮은 팀끼리 붙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이긴 팀은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방식이죠~

(재판이나, 2판등은 전부 제외했습니다. 완전 다른 게임이라고 생각해도.. 

초판 발매가 사실 그 게임의 정체성이 시작된 연도 이기도 하고, 구별도 너무 어렵거든요)

 

20세기팀부터(1999까지) 2016년도까지, 총 17개의 팀이 출전합니다~

(글을 16번 써야한다는 이야기군요 ㅋㅋ)

 

아래의 팀 소개를 보시고, 아~~~~주 주관적으로, 여러분 마음대로 투표해주시면 됩니다.

보드게이머에게 더 의미있는 해였다 라던가, 나의 최애겜이 저곳에 있다! 라던가,

주관적이던, 객관적이던, 마음껏! 투표해주시면 됩니다~

투표 선정 이유를 댓글로 달아주시면 더 재미있겠네요~~~

 

그럼 1라운드! 2001년 vs 2003년 시작합니다!

 

 


 

2001년 - 평균긱평점 6.80

주장: 하이브



 

드본

제노아

산 마르코

윌더니스 워

리베르뗴

위너스 서클

밀러스 할로우의 늑대인간

메디나

젠도

 

후보선수: 에보, 와이어트 어프

 


 

추상전략이 강한 강세를 보인 한해였습니다. 특히 2인자 드본이, 2003년의 주장, 인쉬의 선배라는걸 생각하면 재미있는 매치업이군요!

하지만 워게임도 있고, 비교적 다양한 게임이 나온 연도라고 볼 수 있겠네요~

 

 


 

2003년 - 평균긱평점: 6.93

주장: 인쉬 (YINSH)


아문레

왕좌의 게임

알함브라

컬러레또

카르카손 캐슬

산티아고

아티카

르네상스의 제후

도메인

 

후보선수: 우봉고, 그건 내 물고기야!, 블로커스, 암흑의 복도

 



 

주장인 YINSH는 추상전략의 대표 게임이지만, 전체적으로 전략게임이 많았던 2003년 이었습니다.

알함브라, 컬러레또와 같은 가족파티 게임도 임팩트 있는 전력임은 분명합니다!

후보 선수들도 눈에 띄는군요!

 

 


 

여러분이 생각하는, 최고의 보드게임의 해 는 언제일까요?!

많은 투표와 관심 부탁드리며, 함께 즐기셨으면 합니다~!!!

 

2001년 vs 2003년, 어느쪽이 승리할까요???

투표기간은 하루 혹은 이틀입니다!

 

그리고 다음상대는...!

 

 

 

 

 

 

 





라마나타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라마나타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인쉬
품절
헥스하이브
28,700
252
  보드게임 후원 보상으로 가장 선호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30]
라루오타
2018-09-21
736
251
  보드게임카페내에 태블릿 도입  [23]
namwon Kim
2018-09-20
981
250
  보드라이프 방문 얼마나 하시나요?  [13]
훈스미
2018-09-18
542
249
  당신의 보드게임 컬렉션 type은?  [34]
도검
2018-09-18
874
248
  생각이 짧았네요.ㅎㅎ 설문을 내리겠습니다.  [13]
교활한양
2018-09-17
903
247
[좀비사이드]   진짜 궁금해서 그럽니다.  [16]
율이네
2018-09-17
950
246
[가이아 프로젝트+]   점수 표시 방식, 어느 쪽을 좋아하시나요?  [17]
쇼기
2018-09-14
345
245
  보겜에서 본인 말 고를때 색에 집착하시나요?  [55]
훈스미
2018-09-14
741
244
  나의 보드게임 지출 총 액은?! 단위를 키웠습니다 :)  [26]
페키니즈
2018-09-14
776
243
  보드 게임 보유 목록 정리 하다가 문득...  [36]
페키니즈
2018-09-14
870
242
  [설문]적절한 생각은 보드게임의 꽃입니다 적당한 장고 시간은 몇분일까요?  [19]
천사
2018-09-11
545
241
[팬데믹 레거시: 시즌 1+]   [결승] 당신의 "보드게임의 해"는 언제였죠? - 2015 vs 2016  [18]
라마나타
2018-09-09
493
240
  보드게임 모임은 어디서 하시나요?? 역시 보드카페가 1위 일까요!!  [16]
tira
2018-09-08
826
239
[코드 777+]   코드 777 마지막 스트레치 골 이대로 괜찮은가??  [28]
페키니즈
2018-09-07
1,025
238
[알티플라노]   코인캡슐 사이즈 딱 맞게? 여유있게? 하시나요?  [14]
빅피쉬
2018-09-07
322
237
[비티컬처: 컬렉터스 에디션]   보드게임 에러플은 몇판 까지 계속 될까요?  [16]
빅피쉬
2018-08-26
522
236
  한글화 된다면 가장 핫할 것이라 생각하는 게임은?  [16]
Buttercup
2018-08-24
1,424
235
  [설문조사2]한가지 게임을 몇회이상 반복해서 하시고 처분하시나요?  [10]
천사
2018-08-23
488
234
  [설문조사]보라 유저들 보드게임 평균 소장 수량이 궁금 합니다.  [55]
천사
2018-08-22
1,123
233
  여러분은 승리 방법 중 어떤 것이 더 좋으십니까?  [7]
무한
2018-08-16
787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라마나타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