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 게임정보 > 게임후기
보드게임 리뷰, 프리뷰, 모임후기 및 간단후기 등 게임후 자신의 생각 작성하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11월 쯔음 써보는 후기
박정헌 | 조회수 1303 | 추천 1 | 작성 IP: 211.213.***.*** | 등록일 2020-11-19 18:18:41
내용 댓글 11

테케누: 태양의 오벨리스크

타완틴수유 : 잉카 제국

파리

안녕하세요. 넉방이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후기를 쓰는군요.

 

마지막 보드라이프 글 작성일자가 8월 5일로 찍힌걸 계산해보면

어느덧 3개월 덜덜;;

 

모임참석 40% 롤 35% 와우 20% 게으름 5% 핑계로 마무리하며,

 

그동안 돌아갔던 게임 후기를 써내려가보겠습니다.

 

재밌게 읽어주셨으면 좋겠네요. :)

아이콘 설명 : (✪ 평점 ♨ 난이도 👍 베스트 인원)

T의 의지 시리즈

 

9월 ~ 10월에는 타완틴수유나 테케누 등 저희 모임에서

 

'T의 의지'라고 불리는 게임들을 많이 플레이 했던 것 같아요.

T의 의지에 대한 설명


T의 의지란?

1. 촐킨 : 마야의 달력 (2012) 작가 : 시모네(촐킨, 로렌초, 그오호, 버라지 등.), 다니엘(촐킨, 마르코폴로, 트리스메기스투스, 테오티우아칸 등) 2. 테오티우...

cafe.naver.com


먼저 타완틴수유입니다.(✪ 8.0 / 10.0 ♨ 4.05 / 5.0 👍3-4 )

https://boardgamegeek.com/boardgame/306481/tawantinsuyu-inca-empire


 

알아야 될 게 너무많은 게임이었어요. 보드게임 긱 기준 4.05난이도의 위엄에 맞게 게임 참조판이 에이포 용지 한 장 분량이었네요. 배울 때는 몰랐는데 몇 판 해보고 설명해주려고 참조판을 보는데 숨이 턱 하고 막히더군요. 종종 게임 열었다가 참조표 보고 닫는 경우도 있었구요. ㅎㅎ;; 룰이 익숙해지고 나서야 게임이 보이게 되었는데, 감자 자원이 후반에는 많이 남게 되더군요. 모든 게임에서 그렇듯 잉여 자원을 잘 쓸 수 있는 타일이나 행동을 하는 것이 꾀나 좋아보였습니다. 소장하고 있다면, 판매는 안할 것 같은 게임!

 

다음은 테케누입니다. (✪ 8.0 / 10.0 ♨ 3.99 / 5.0 👍3 )

https://boardgamegeek.com/boardgame/297030/tekhenu-obelisk-sun


 

1번의 게임에 2번의 점수단계, 4번의 마앗단계 8번의 자전, 16번의 주사위 액션 캬~~ 취하네요. 양 변에 로그를 읍읍

게임의 종료시점이 정해져 있는 게임은 할 때마다 한 액션만 더 하면 큰 점수를 날 수 있었겠는데~ 하는 아쉬운 느낌을 주었어요. 하고 싶은 액션의 좋은 주사위를 선 플레이어부터 가져가기 시작하니 꼴찌 플레이어는 남는 주사위에 허덕이며 갓기(서기타일)를 외치게 되더군요. 16번의 액션이기 때문에 한 액션 액션마다 신중히 고민을 하게 되는 빡전략 게임 중 하나라고 할 수 있겠네요.


 

칼리코입니다. (✪ 8.0 / 10.0 ♨ 2.13 / 5.0 👍none )

https://boardgamegeek.com/boardgame/283155/calico


고양이 일러스트만 보고 이 게임은 꼭 해야되 라는 생각 저만 한 것은 아니겠죠?

무늬와 색깔이 다른 육각타일(갓겜?)을 점수를 얻는 조건에 맞게끔 개인 보드판에 배치하는 게임인데요. 색감도 좋고 무늬도 나름 특색있어서 커플게임? 류로 좋은 게임 같았어요. 아기자기하고 간단한 게임 룰 뒤에 숨겨진 점수 욕심으로 머리터지는 건 함정! 재밌었습니다. 소장하고 싶네요.

 

파리입니다. (✪ 7.5 / 10.0 ♨ 2.68 / 5.0 👍4 )

https://boardgamegeek.com/boardgame/282954/paris


천국과 맥주의 시스템을 빌려 파리의 랜드마크 및 건물을 옮겨다니며 점수를 얻는 게임입니다. 흥미로운 테마와 조립식 건축물 만들기에 가려진 세팅의 귀찮음을 이겨내어 약간의 신선함을 주었던 게임을 할 수 있었죠. 천국과 맥주의 룰처럼 누가 선점 하기 전에 빠꾸없이 좋은 타일을 먹으며 나아가야 하는 게임이죠. 사정상 끝까지 해보지 못했지만, 제 취향의 게임이었던 걸로~. 언제 한 번 마무리 짓고 싶네요


오늘의 후기 끝~♬

긴 글 읽어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립니다.


 

<모임소개>

대구 달서구에 위치한 아지트에서 모임을 가지고 있어요.

오픈채팅방을 통해 운영되고 있으며 링크는 다음과 같습니다.

본 채팅방 https://open.kakao.com/o/g33UHFfc

인스타 https://www.instagram.com/arboretum_boardgames/(후기관련 인스타 링크)

 

모임 관련 문의 사항은 카카오톡 ID [ pjh159 – 방장 ]로 문의해 주시면 됩니다.

 

보드게임은 재밌는 사람과 함께했을 때 그 가치가 더욱 더 높아지더군요.

기존의 멋진 모임원들과 함께 재밌는 모임 꾸려나가고 싶을 분들께 이 글을 전달 드리며 마치겠습니다.

 

그럼 이만 줄일게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박정헌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크리드
33,600원
[팝콘에듀 단독 입점 특가]...
12,000원
마메이 한국어판
22,000원
[확장 모음] 사그라다 수난...
품절
마제스티
품절
리틀 포레스트
품절
포인트 샐러드
품절
16318
국군으로 북괴군 때려잡은 썰   [4]
하이텔슈리
2020-11-24
551
16317
포나보여 EP.21   [5]
포도나무
2020-11-24
374
16316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91 - 100   [13]
좀비눈깔
2020-11-24
710
16315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81 - 90   [21]
좀비눈깔
2020-11-24
986
16314
인천 계산동 집모임 후기(11월23일)   [5]
카카로트
2020-11-23
828
16313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71 - 80   [14]
좀비눈깔
2020-11-23
1,004
16312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61 - 70   [24]
좀비눈깔
2020-11-23
1,097
16311
보드턴 (Boardton) - 보스턴 보드게임 모임 후기 #050   [2]
에밀로
2020-11-23
583
16310
(상어단 챌린지) 2020년 보드게임 Top10   [16]
아브룩센
2020-11-23
1,243
16309
여러가지 게임들 간단한 후기   [8]
7SEEDS
2020-11-22
1,440
16308
처음 해 본 게임들 후기14 (스압)   [12]
차가운소다
2020-11-22
1,332
16307
어쩌다 보니 3일 내내 보드게임하게된 나의 후기(장문)   [3]
백도비
2020-11-22
1,831
16306
[11/21] 올다 워머신, 멕워리어 후기   
브이
2020-11-21
581
16305
목동 금요일 보드게임 밤샘 모임 후기입니다!!   [1]
보드게임팩토리
2020-11-21
1,065
16304
실시간 협력 퍼즐: 컵케이크 아카데미 리뷰   [5]
무이
2020-11-21
614
16303
11월 19~20일 모임후기(이클립스 광기 등)   [5]
햇닝뭉
2020-11-21
996
16302
와이프랑 지인들로 하는 보드게임 리뷰 - 2   [28]
고구마77
2020-11-20
2,463
16301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51 - 60   [4]
좀비눈깔
2020-11-20
1,162
16300
저의 보유 게임 이야기 41 - 50   [14]
좀비눈깔
2020-11-20
1,152
16299
숫자로 하는 퍼즐: 정크 오르빗 리뷰   [8]
무이
2020-11-19
587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박정헌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