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게임 전략게임 추상게임 컬렉터블 게임 가족게임 어린이게임 파티게임 테마게임 워게임 한글게임
BEST
최신글
뉴스
후기
리뷰
간단후기
모임후기
모임
문의
묻고답하기
요청게시판
게임추천 문의
자료
구성
미디어
갤러리
팟캐스트
동영상
이야기
자유게시판
설문게시판
노하우게시판
App-Pc
관련글
자작보드게임
보드카페
임진1592 장수 소개 11편 - 마귀
우보펀앤런 쪽지보내기   우보펀앤런 쪽지보내기   | 추천 1 | 조회수 438 | 2017-03-14 17:19:56
내용 댓글 12
우보펀앤런님의 개인컬렉션
팬등록:0
구독게임:0
위시리스트:0
보유게임:0
최근플레이 + 더보기
플레이 내역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전체순위 746   6.720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임진지전 1592

 (2016년)
Far East War 1592
평가: 8 명 팬: 2 명 구독: 6 명 위시리스트: 12 명 플레이: 6 회 보유: 45 명

이번 주에는 다시 명나라 장수를 소개할 예정입니다.

 

 

그리고 이번 11편에서는 정왜대장(征倭大將)으로 불리던 장수 ‘마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마귀는 중국 명나라 말기의 장수로, 본래는 후의족 출신이었습니다. 회회국이라는 나라의 왕이었던 마립의 손자로 즉, 왕족 출신이었지만, 자신이 태어나기 이전에 이미 나라는 망해버렸고, 전향하여 명나라에 충성을 하게 되었죠.

 

 

당시 명나라에는 북방지방의 명장가문인 이성량의 철령이씨 가문이 최고라고 일컬어졌는데, 마귀의 가문 역시 최고의 가문으로 불렸습니다. ‘마씨는 장수로서의 재능이 많다. 사람들이 말하기를 철령 이씨와 더불어 동이서마라 하였다’ 라는 말이 전해지고 있죠.

 

 

실제로 마귀는 서북 제일의 명장으로 불리며 많은 공을 세웁니다. 특히 만력 3거정을 모두 평정한 것으로 유명하죠.

 

 

여기서 말하는 만력 3거정이란 명나라 신종 만력제 시기에 있었던 3번의 큰 전쟁을 말하는 것으로, 조선의 임진왜란, 묘족 반란 중 가장 컸던 양응룡의 반란, 몽골 지역의 보바이의 난이 그것이죠. 하지만 만력 3거정은 간신히 유지되던 명나라가 망하는 결정적인 계기가 되었습니다. (여담이지만 양응룡의 반란 사건은 영화 동방불패의 배경으로 쓰인 사건이라고 하네요. 이 영화를 잘 아신다구요? 음...)

 

 

1597년 정유재란이 발발하자, 만력제에게 비왜대장군으로 임명받아 명나라의 원군을 이끌고 조선에 파병됩니다. 장수 소개를 작성하면서 점점 확정이 드는 사항입니다만, 명나라 장수들은 파병이 되었다고 해도 적극적으로 조선을 돕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마귀는 조선에서 정말 열심히 싸운 몇 안되는 명나라의 장수로 알려져 있습니다.

 

 

실제로 사천왜성 전투와 직산 전투에서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특히 직산 전투의 경우 북상하는 일본군을 막기 위한 전투였기에 중요한 전투였죠. 명나라군을 중심으로 좌우로 전개되어 조총 사격을 퍼부으며 저돌적으로 돌격하는 일본군에 맞서, 명나라군은 포격과 백병전으로 응수했습니다. 나중에 일본과 명나라 모두 지원병이 추가되었지만, 전투로 단련된 명나라의 기마병을 중심으로 일본군을 압도하여 일본군을 격퇴합니다. 사실 아주 압도적인 전투는 아니었지만, 중요한 것은 이 패배와 더불어 명량 해전에 의한 보급 차단이 문제가 되어 일본군이 다시는 북상하지 못했습니다. 정말 중요한 전투였다고 볼 수 있죠.

 

 

또한 사로병진 작전이 개시되자 권율이 지휘하는 조선군과 연합하여 공격을 계획합니다. 사로병진 작전이란 도요토미 히데요시가 사망한 후, 일본군의 철병이 결정된 소식을 들은 조선과 명나라 연합군이 일본군을 대대적으로 공격하는 작전을 말합니다.

 

 

마귀는 권율과 함께 가토 기요마사가 지키던 울산성을 대대적으로 공격합니다. 물론 아쉽게도 적의 원군이 도착하는 바람에 성을 점령하지는 못했죠. 조선과 명나라 연합군도 이 때 많은 피해를 입기도 했구요.

 

 

이후 경상 등지에서 일본군을 지속적으로 압박하다가 1598년 일본군이 철수하자 마귀 역시 명나라로 귀환합니다. 참 안타까운 사실은 장수로서의 능력도 뛰어나고, 열심히 전쟁에 임하였을 뿐만 아니라, 또한 인품 역시 뛰어나 조선에서 문제를 일으킨 적도 없는 명장임에도 불구하고 많이 알려지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조선왕조실록에 따르면 인물을 보는 눈에도 일가견이 있었다고 합니다. 이순신, 권율, 정기룡, 한명련을 조선 최고의 장수로 뽑았다고 하는데, 이는 현대에도 이견이 잘 없는 리스트라는 것을 생각하면 과연 일가견이 있어보이네요.

 

 

명나라로 돌아간 이후에는 북방의 이민족들에 의한 크고 작은 소요사태들을 평정하는 등의 활약을 했으며, 병으로 인해 세상을 떠납니다. 여담입니다만 마귀의 증손인 마순상은 조병독량사로서 배를 타고 순찰ㆍ감독하다가 1627년 풍랑을 만나 황해도 풍천에 이르게 됩니다. 이 때 배에 함께 타고 있던 29명은 모두 죽고 자신 혼자 살아남아 조선에 귀화하여 한국 상곡 마씨의 조상이 되었다고 하네요.

 

 

 


그럼 본격적으로 마귀의 장수 카드 분석! 시작합니다!

 


 

마귀는 다른 일반적인 장수들과 동일한 3의 체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능력은 다음과 같습니다.

 

 

‘[육상] 공격한 후 만약 이 군단과장수가 살아있다면, 상대의 보급물자를 7만큼 낮춥니다.’

 

 

마귀의 능력은 사실 그렇게 화려하거나 전투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주는 능력은 아닙니다.

 

 

육상전투 한정으로, 공격한 후 자기 자신과 군단이 생존해있다면 상대의 보급물자를 7이나 낮춰버립니다.

 

 

보급물자는 임진1592에서 사용되는 유일한 자원으로, 사용할 곳이 많기 때문에 언제나 충분한 보급물자를 확보하고, 상대방의 보급물자를 줄이거나 빼앗는 것이 중요한 전략 중 하나가 됩니다.

 

 

특히 일본군의 경우, 초반에 많은 군단과 군사를 가지고 있는 대신, 한 번에 생산할 수 있는 보급물자의 수가 상대적으로 적은 상태로 시작하죠. 따라서 초반에 빠르게 한반도 지역을 점령하여 생산 가능한 보급물자의 양을 늘려나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러한 일본군에게 마귀를 활용하여 그렇지 않아도 부족한 보급물자의 양을 더욱 줄여버린다면, 일본군은 상대적으로 군사를 징집하거나 이동/전투하는데 어려움이 발생하여 한반도 진출에 어려움을 겪을 것입니다. 실제로 일본군의 북상을 원천적으로 막는데 공헌했던 마귀의 활약을 능력으로 잘 표현한 것 같네요.

 

 

=====================================================

 

 

다음 12편은 명나라 장수 유정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다음 편을 기대해주세요! 감사합니다!

 



우보펀앤런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우보펀앤런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어린이날 액션 프리미엄 보...
67,700원
[보약게임]동물왕 와일드 ...
29,700원
[보약게임]잉카의 황금_고...
29,700원
푸드파이터: 스모어 확장
6,000원
푸드파이터: 그레인 확장
6,000원
푸드파이터
24,900원
툼 트레이더
29,900원
13200
[액션 가위바위보]   새상품이 박스가 눌려서 왔을 때 어떻게 대처하세요?  [16]
색연필
2017-04-28
271
13199
[매직 더 개더링]   미니어쳐 마켓 오늘의 할인  [1]
브이
2017-04-28
252
13198
[비티컬처 에센셜 에디션]   카드 불량..  [10]
다크리스
2017-04-28
405
13197
[큐브 퀘스트]   오늘만 할인..... 개꿀....  [16]
Grutcho
2017-04-28
797
13196
  수다방입니다~ 놀러오세요~  
비비드
2017-04-28
51
13195
[글룸헤이븐]   글룸헤이븐 허접한 부분 한글화 자료  [4]
쓴글
2017-04-28
324
13194
  꿈에 대한 순수한 개인적인 잡설  [9]
하이텔슈리
2017-04-27
540
13193
  이런 것도 킥스에 올라오네요 ㅋㅋ(보겜관련X)  [17]
길라잡이
2017-04-27
692
13192
[다크 호스]   플텍 끼워두면 늘어나나요?  [5]
finitor
2017-04-27
271
13191
[씨 오브 클라우드]   씨오클 한글화자료와 룰북 구해봅니다~  [2]
보드하는열매
2017-04-27
62
13190
[레이스 포 더 갤럭시+]   레이스 포 더 갤럭시 어플 베타테스트 시작!(간단소감)  [5]
HyunA
2017-04-27
246
13189
[어센션 X: 어둠의 전쟁 ]   ios 어센션 어플이 있는 걸 이제야 알았네요  [6]
4theBetter
2017-04-27
198
13188
[배트맨 미니어처 게임+]   어제 주문한 게임들  [2]
브이
2017-04-27
418
13187
[언페어]   언페어 한글화 시작했습니다.  [12]
갈가마귀
2017-04-27
472
13186
  아무도 관심없는 게임들만...  [38]
펑그리얌
2017-04-27
903
13185
[행복을 찾아서]   행복을 찾아서 개인보드 제작하고있어요  [4]
pacific90
2017-04-27
295
13184
[사이쓰]   My little Scythe  [31]
R2D2
2017-04-27
804
13183
[다크 소울]   유다희양과의 데이트가 얼마 남지 않은듯 합니다.  [15]
허니버터칩
2017-04-27
709
13182
[디 아더스]   "Abomination"의 대체어  [23]
까르마
2017-04-26
438
13181
[테라포밍 마르스+]   테포마와 시즌스, 어떤 게임을 선호하시나요?  [23]
chht123
2017-04-26
463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