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통합검색
아메리칸레일즈 간단 후기~★
천사 쪽지보내기   | 조회수 485 | 추천 1 | 작성 IP: 222.237.***.*** | 등록일 2019-08-14 20:37:45
내용 댓글 2
전체순위 1261   6.715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아메리칸 레일스

 (2009년)
American Rails
평가: 4 명 팬: 1 명 구독: 0 명 위시리스트: 0 명 플레이: 3 회 보유: 17 명



 

 기차 테마 게임, 퀸드 넘버링 10번 아메리칸 레일즈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 게임의 주요 목표는 자신이 투자하는 철도회사를 발전시키기 위해 선로 건설. 주식 경매.

 투자 등을 통해 돈을 많이 벌어야 하는 게임입니다. 주식을 이용한 게임 중 시카고 익스프레스와 유사하다고 말을  하지만 전혀 다른 룰을 가지고 있어

 변형된 룰을 가진 독립적인 게임이라는 평이 지배적입니다. 

 


게임의 방식은 간단합니다. 한 라운드는 액션 페이즈 -> 배당 페이즈로 이루어져 있고 액션의 종류도 많지가 않습니다. 살짝 이야기해 보면

 개발. 투자. 선로 확장. 2$ 받거나 다른 유저들 2$ 지불. 주식 경매입니다. 정말 누구나 쉽게 배울 수 있는 주식테마의 게임입니다.

 경매 와 주식이 들어가다 보니 최소 3인은 있어야 하며 재미를 위해선 4-5인이 베스트입니다. 이 게임은 쉽고 간단하지만 심오한 게임성을

 가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 무자비한 협상과 엄격한 계획을 통해 플레이어는 보유 가치를 높이고 이익을 얻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장점]

1. 주식의 주자도 모르는 사람이나 18시리즈를 입문하기 전 주식의 기초를 배울 수 있는 게임

2.투자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눈치.전략.경매.협력.딴지 모든게 들어간 게임성

3.라이트 유저도 쉽게 배울 수 있는 접근성.

[단점]

1.협력 과 딴지가 들어가는 게임이다 보니 오늘의 아군이 내일이 적이 되므로 맘상 할 수 있음.

2.다소 단순한 방식으로 헤비유저들에겐 단순한 느낌 과 따분함 요소 충분.

3.기차 테마를 가진 게임이이지만 사실 주식 과 투자가 주 테마.

 

아래는 좋은 글이 있어 다듬어 봤습니다.

 

시카고 익스프레스 VS 아메리카 레일즈 

변수 시작 경매
CE에서는 주식이 고정 된 순서로 경매됩니다. AR에서는 순서가 플레이어에 의해 결정됩니다. 

가변 시작 위치
CE에서 회사는 시작 위치가 고정되어 있습니다. AR에서 첫 번째 주주는 각 회사의 시작 위치를 결정합니다. 

더 높은 시작 자본
CE에서, 플레이어는 정확히 두 주식에 대한 충분한 현금으로 시작합니다. AR에서는 플레이어가 2-3 주에 충분한 현금으로 시작합니다. 

고정 된 시작 위치, 고정 된 경매 명령 및 CE의 초기 자본금의 실제 결과는 초기 주식이 거의 항상 플레이어의 시작 자본 +/- $ 1에 판매된다는 것입니다. 

AR에서, 개점 경매의 주식 가격은 회사가 이용 가능한 순서와 선택된 시작 위치에 따라 게임마다 크게 다를 수 있습니다. 

선택할 수있는 추가 조치
CE에서 플레이어는 매 턴마다 2 ~ 3 개의 행동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AR에는 7 가지 행동이 있지만, 각 행동은 한 차례에 한 번만 선택할 수 있습니다. 

가변 회전 순서
CE에서는 회전 순서가 고정되어 있습니다. AR에서는 턴 순서가 가변적입니다. 

가변 도시 가치
CE에서 도시의 가치는 (대부분의 경우) 고정되어 있습니다. AR에서는 도시 값이 자주 변경됩니다.

AR은 "도시 선로 개발"을 통해 도시의 가치를 낮추는 기능을 도입하여 플레이어가 회사의 가치를 공격 할 수 있는 또 다른 방법을 제공했습니다. 

다양한 주식 수
CE에서는 매입되지 않은 주식이 회사에 반환됩니다. AR에서는 구매하지 않은 주식이 게임에서 제거됩니다. 

따라서,시기 적절한 경매는 주식 매입을 통한 배당금의 손해를 막을 수 있습니다. 

동시 확장
CE에서는 확장 작업 중에 한 회사 만 건설 할 수 있습니다. AR에서는 둘 이상의 회사를 확장 시킬 수 있습니다. 

5 명의 선수를위한 디자인
CE는 3 명 또는 4 명의 선수와 가장 잘 어울립니다. AR은 5 명을 염두에두고 특별히 설계되었습니다.


보다시피 American Rails는 단순히 Chicago Express의 변형 그 이상입니다.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천사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천사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사이쓰 한국어판
69,000원
메이지 나이트 얼티밋 에디...
119,200원
이스케이프 플랜 리테일 한...
114,300원
디셉션: 홍콩 살인 사건
45,800원
13938
9월 15일 해미 보드게임 모임 후기    [9]
초코벌레
2019-09-18
444
13937
[09.15] 안양 타이레놀 모임 177회 기록   [8]
skeil
2019-09-18
412
13936
D&D 후기 - Session 5-2   [1]
Mick
2019-09-18
173
13935
가을밤 All Night 별빛바다 후기/리뷰 9월 15일   [7]
바삭바삭칩
2019-09-18
938
13934
19.09.11 사촌형님과 함께하는 모임 후기 (56)   [8]
Prado
2019-09-18
488
13933
여러가지 게임들 간단한 후기   [2]
7SEEDS
2019-09-18
621
13932
구미보드게임 및 다른 모임 참여 후기 7월    [9]
deep
2019-09-18
387
13931
연휴동안 보드게임 후기(1탄 럭키식스편)   [19]
리오
2019-09-17
650
13930
9/12 대학로 "가벼운? 게임" 모임   [6]
Griseo
2019-09-17
325
13929
9/6 대학로 "가벼운 게임" 모임   
Griseo
2019-09-17
332
13928
북서울 보드게임 모임 나.아.가 [9월 16일] 게임플레이 후기   [8]
아슈레이
2019-09-17
397
13927
190830~190901 제천 보드게임 모임 후기   [4]
좀비
2019-09-17
409
13926
(동해 보동보동) 8월 4주차 동해시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오를레앙, 가이아, 카멜레온, 두도시사이에서, 테포마, 스플렌더, 브래스)   [1]
보드보드 수학쌤
2019-09-17
383
13925
[하남/미사] 호드네임 끝나지 않는 9월 둘째 주 추석 맞이 마라톤 번개 후기!(2)   [5]
Patt
2019-09-17
323
13924
대구 COD 모임 3번째 후기(스압주의)    [8]
엘렌이
2019-09-17
423
13923
[하남/미사] 호드네임 풍성한 9월 둘째 주 추석 맞이 번개 후기!(1)   [12]
Patt
2019-09-17
492
13922
보몬이 하나의 보드게임 이야기 21 - 추석에 한 게임   [14]
hana
2019-09-17
642
13921
9월 둘째 주 내가 즐긴 게임 간단 후기(사진 재업)   [28]
대오
2019-09-17
655
13920
[팝콘 게임즈 제공] 볼트: 로봇배틀 톺아보기   [34]
KIMKUN
2019-09-17
720
13919
푸른하늘 모임 2019년 9월 셋째주 간단 후기   [11]
푸우른하늘
2019-09-17
563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천사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평가한 게임이 없습니다.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