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통합검색
간만에 충남 보령 아지트 모임후기 (내용은 별로 없고 사진만 있음)
락비 쪽지보내기   | 조회수 735 | 추천 1 | 작성 IP: 211.204.***.*** | 등록일 2019-08-13 00:21:49
내용 댓글 4

스타워즈: 리벨리온

지상 마지막 밤: 좀비 게임

보니까 7월 이후 후기를 작성을 안했더라구요

 

다사다난한 일이 여러가지가 겹치면서 후기 작성할 여력이 없어서였는데....

 

그렇지만 저희 보령 모임 회원님들이 많은 참여로 인해 

 

어느덧 50회 모임을 넘은것 같네요. 몇번째인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7월에는 1,3,4,9,13,15,19,20,23,24,27,28,29,30.31일 이렇게 모였네요.

 

 



    <모임에 오시는 회원님들의 열정에 불혹이 다 되어가는 나이인 저는....힘이..부>

 

7월에 모임에 돌아간 게임만 대충 적어보자면

 

<그오호....텔레스트....코드네임..반지전쟁.....세계의역사...사건의재구성....아키올로지...모던아트....러시안레일로드....>

 

이미 늦어버린 모임후기 적기도 그렇고 사진도 많이 못 찍고 해서 다 패스하고

 

오늘 했던 (아마 작성중에 12시가 넘길것으로 판단되지만) 모임 후기를 간단히 적어볼라합니다.

 


 

최근에 보령 모임은 투썸플레이스 아니면 박커피에서 진행하는거 같습니다.

 

오늘은 투썸에서 6시30분부터 진행하였습니다.

 

성현님이 먼저 자리를 잡고 기다려주시고 경섭님이 오시면서 두분이서 스타워즈:리벨리온을 플레이하셨고

 

요한님과 제가 지상 마지막 밤을 플레이 하였습니다.

 



 

스타워즈 리벨리온은 옆에서 곁눈질로만 보았기 때문에 무슨 게임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반란군과 제국군으로 두 개의 진영으로 나뉘어서 플레이 하는것

 

반란군이 빤스런으로 승리했다는 것 외에는 아무런 정보가 없습니다.ㅋㅋㅋㅋ

 



 

저와 요한님은 지상 마지막 밤을 플레이 했는데요. 스타워즈가 3시간 가량 진행되며 한 게임을 플레이 할때

 

저희는 시나리오 3개정도를 돌렸습니다. 

 



 

첫 번째 시나리오는 제가 사람, 요한님이 좀비 역할을 맡고 플레이 했는데

 

이 게임은 턴제RPG를 하는것처럼 진행됩니다 좀비가 먼저 1칸씩 이동을 해서 영웅을 만나면 공격을 하고 이후 영웅턴이 되면 영웅들이 이동 탐색 공격등을 하며 최종 미션을 수행해야 합니다.

 

데오윈가 달리 좀비와 영웅이 싸울때마다 주사위와 카드가 사용되어 예측할수 없는 전개가 되며 맴 자체가 세분화되어있기 때문에 이동 및 장소 선정에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게임 시작 전에 찍은거 같습니다...>

 



<뭔지 모르지만 간지 나보여서 찍었습니다.>

 



<이건 왜 찍었을까요??>

 



 

주사위가 계속 1이 나와서 이동은 못했지만 계속해서 좀비 때려죽이며서 마을사람 4명 구출해서 승리하였습니다.

 

좀비 잡는 시나리오에서 밀려오는 좀비를 잡지 못하고 죽었던게 생각났는데....이 게임은 나서서 좀비 죽이는게 더 나은거 같더라구요.

 

 

두번째 시나리오에서는 맵 한가운데서 밀려오는 좀비 막는거였는데 역시나 주사위가 1만 나오니 쓰는 아이템마다 족족 터지는 바람에

 

요한님이 승리로 가져갔습니다.

 

 

 



 

 

세번째 시나리오에서는 강화(?)좀비 등장하는데 2칸씩 이동하며 피도 2칸이 있는 놈입니다. 사진에 보이는 빨간색 피규어들이요.

 



<아름다운 인간 플레이어 피규어들....>

 



 

인간만 플레이하다 좀비 되어서 인간들좀 죽일라고 하니 저기 저 여자캐릭이 남자 캐릭 주사위 1개 더 던지게 해주고 암튼 나쁜년입니다.

 



 

왜 남녀가 한 지역에 한 밤을 보내면 아무것도 하지않고 턴을 건너뛰는지는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게임 끝 자락에 쿠바님이 와주셔서 자리를 빛내주고 가셨습니다.

 

다음 모임을 기약한채 다들 Adios~~~

 


 

보령 보드게임 아지트는 

 

쉬운 파티게임부터 머리 꽤나 쓰는 전략까지 다양한 게임이 플레이 되고 있습니다.

 

영화나 게임에만 장르가 있는게 아닙니다. 보드게임도 장르가 있습니다. 

 

다양한 장르가 있으니 자신이 어떤 장르를 좋아하는지 알아갈수 있습니다.

 

오래된 모임은 전략게임 위주로 돌아간다고들 하지만 

 

보령 보드게임 아지트는

 

올해 3월 4일에 만들어진 이제 시작되는 모임입니다.

 

보드게임을 처음접하시는 분들이 오시면 쉽게 할수 있는 파티게임 위주로 진행을 할것이고

 

자신이 보드게임을 조금 해봤다 하시는 분들을 위한 고급 전략 게임도 진행할 것입니다.

 

자신이 하고 싶은 보드게임 있으시면 언제든 갖고 오시고 없으셔도 괜찮습니다.

 

초보자나 새로오신분은 언제나 환영입니다.

 

 

참여하시고 싶은분들을 위한 세줄 요약

 

1) 오픈톡에 "보령 보드게임" 을 찾거나 https://open.kakao.com/o/glT9Yhhb 로 참여

 

2) 오픈톡 들어와서 가볍게 인사하고 

 

3) 모임이 있을때 참여하면 끝

 

 



 



<다시 홍보시작입니다. 가즈아~~~~~~~~~~~~~~~~>

 




락비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락비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지상 마지막 밤: 좀비 게임
품절
14538
주사위와 카드운영의 묘미 [발할라] 간단 후기   [2]
피파회장
2019-12-10
206
14537
[하남/미사] "우리 모임 이달의 게임은?!" 못 적고 지나간 11월의 게임들 후기입니다.   [2]
Patt
2019-12-10
192
14536
[보드게임박스] 광주 모임후기 2019/12/06   
휴지마왕
2019-12-10
160
14535
[윙스팬 초간단후기] 원래 좀 심심한가요? 에러플 포함.   [26]
꾸리
2019-12-10
520
14534
11월 17일 & 12월 7일 내포 보드게임 모임 후기   [6]
초코벌레
2019-12-10
345
14533
플레이 만두 in 서울 놀러 간 후기   [4]
대오
2019-12-10
509
14532
미니마작 보드게임 참새작 후기   [2]
효뭉
2019-12-09
563
14531
(동해 보동보동) 11월 22일 동해시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보드보드 수학쌤
2019-12-09
311
14530
TRPG 입문기 - 던전 앤 드래곤 5판을 시작한 던린이 후기   [13]
칼을쟁기로
2019-12-09
467
14529
12월 1주차 모임후기 - 데이터 주의 -   [6]
라오
2019-12-09
529
14528
"방방곡곡 세계유랑" 체험단 리뷰   [8]
도검
2019-12-09
718
14527
근래에 즐긴 게임 후기(게임 27개, 스압 데이터 주의)   [5]
대환장파티
2019-12-09
705
14526
12월 7일 경남 진주 이층남자 카페 모임 후기.   
드렁큰히로
2019-12-09
425
14525
대전 퇴근후 모임 후기_191202   [1]
집곰순
2019-12-09
397
14524
월급루팡하면서 쓰는 플레이만두 간단후기   [5]
또디이
2019-12-09
705
14523
보드게임 아지트 090 모임 후기   [1]
개리
2019-12-09
515
14522
[원주 리베라] 최근 모임 후기 ;-)   [2]
베로!
2019-12-09
395
14521
대오의 2019 보드게임 top 100!! [90위~81위]   [10]
대오
2019-12-09
739
14520
브래스:버밍엄 / 데드 오브 윈터   [8]
산굼부리
2019-12-08
725
14519
12월 2일주 강서구 마곡 모임 후기   [2]
Mick
2019-12-08
524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락비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