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통합검색
[보노보노] 미씩배틀 간단사진후기
려눅 쪽지보내기   | 조회수 786 | 추천 4 | 작성 IP: 221.146.***.*** | 등록일 2019-07-11 00:14:58
내용 댓글 16

신화적 전투: 판테온

신화적 전투: 판테온 - 판도라의 상자 확장

지난주 미씩 배틀을 받은 후 빨리 테플하고 싶어서 오늘 퇴근하자마자 모임분들을 모집하여 테플해봤습니다.

 

1:1:1 삼파전으로 진행하고 전 옆에서 룰북보고 돕는 역할을 했습니다. 

 

부대 드래프팅 시켜드리고 전 룰북을 읽기시작... 진행요약표만 보고 진행하려고 일단 모였고... 전 세팅부분을 읽고 그때그때 필요한 파트를 읽으며 진행했습니다.

 

역시 상당히 오류플이 난무했지만 게임의 맛은 느껴볼 수 있었네요. 다음번엔 오류플 많이 잡고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ㅋㅋ

 

자 그럼 간단한 사진후기로..

 

 

 


 

세팅을 완료했습니다.

시나리오모드, 레거시모드, 스커미쉬모드가 있는데 빨리 시작하기위해 스커미쉬 모드로 시작했습니다.

3인 플레이시 각자 18RP로 원하는 부대를 짭니다.

(벌써 오류플을ㅋㅋ 부대(troop)만 배치하고 해야하는데 하단의 몬스터들도 배치하고 시작했습니다)

 

타이탄족인 아틀라스와 말파이트를 닮은 티티오스를 선두로한 10시 방향의 거인팀

하데스와 헥터를 선두로한 6시의 조류박물관팀(그리핀, 피닉스)

아레스와 아킬레스를 선두로한 2시 방향의 전투민족

 

시작합니다.

 


아틀라스와 티티오스(말파이트)

 


 

티티오스가 거대한 몸으로 옴팔로스를 줏으러 다니는 동안(4개를 흡수하면 즉시 승리하는 하나의 승리 조건을 위해?)

하데스의 조류박물관 새들이 맵 중앙으로 돌진하였고 전쟁광인 아레스가 뛰어와서 한방에 피닉스의 뚝배기를 박살냅니다.

하지만 피닉스의 고유능력으로 다시 부활하고 그리폰과 함께 쪼기 시작합니다.

전쟁광 아레스는 고유능력으로, 매 활성화 단계가 끝나면 같은 칸의 모든 유닛들에게 범위공격을 가하는 강력한 능력으로 새들의 깃털을 뽑습니다.

 


 

쪼기공격에 다굴맞아 분노한 아레스는 뒤에 부대들을 불러옵니다(군대 이름들은 기억이 안납니다.. 너무 많아서)

 


 

저 멀리서 싸움구경하던 타이탄족 아틀라스가 거대한 다리로 성큼성큼 다가와서 필살기인 지진을 일으킵니다...

어마어마한 능력입니다. 단 한번 사용하지만, 해당 지역의 모든 유닛을 강력한 공격력으로 공격하고 전 맵을 지진으로 뒤흔들어 다음 아틀라스 턴까지

비행유닛을 제외한 모든 유닛의 이동력, 공격력을 -1 합니다.

아무튼.. 이 공격으로 아레스의 군대는 전멸했고 아레스와 두 새는 빈사상태에 빠지게 됩니다.

여기서 실컷 서로 뺨때리며 싸우던 아레스와 하데스는 서로 힘을 합쳐 저 거인놈을 무찔러야하지 않겠냐며 뻘건 뺨을 어루만지며 동맹을 맺습니다.

 


 

멀리서 옴팔로스를 줍고 구경하던 티티오스도 전투에 합류하러 슬슬 다가옵니다.

티티오스와 아틀라스의 방어력은 9로 엄청 높습니다.

여기서.. 전쟁광 아레스는 아틀라스에게 살.해 당하고 맙니다.

모든 힘을 새들 패는데 쓰고만...

 


 

아레스가 사망하고 조카의 죽음에 분노한 하데스가 전쟁에 뛰어들었습니다.

뒤에는 헥터가 백업하러 뛰어오고 있습니다.

헥터는 본인의 능력은 별로지만 지원능력이 어마무시합니다.

 



 

아레스의 부대의 마지막 남은 영웅 아킬레스와 하데스는 힘을 합쳐 아틀라스를 다굴쳐서 빈사상태로 만들고

아틀라스는 뒤로 도망쳐 아까 흡수한 옴팔로스로 체력을 회복합니다.

(여기서 헥터 능력의 오류플로 티티오스의 강력한 필살기를 보지 못했습니다 ㅜ)

하데스와 손잡고 아킬레스는 티티오스를 패기 시작합니다.

 



 

티티오스마저 죽고 아틀라스를 향해 달려오는 헥터와 하데스... 

헥터와 같은 칸에 있는 아군은 엄청난 버프를 받아서 이 상황에서 하데스의 방어는 11로 거의 공격이 불가한 정도입니다.

아틀라스는 궁수부대를 소집하고 마지막 전투를 대비합니다.

 



 

하데스의 불지옥 공격 직전

(옆에서 아킬레스는 어서 저 거인을 죽이라고 부추깁니다)

어쨋든 아킬레스팀은 승리할 수가 없습니다.

왜냐면 신인 아레스가 죽었기 때문이죠.

 

미씩배틀의 스커미쉬모드에서 전투승리 조건은 두가지 입니다.

1. 오큘러스 4개 흡수

2. 보드판 위의 나의 신(신or타이탄)이 유일신이 되는 순간

 


 

결국 도저히 죽을 것 같지 않던 아틀라스는 하데스의 손에 죽습니다.

그리고 승리는 조류박물관 하데스팀!!

 

 

 

 

 

세팅과 룰보느냐고 시작하는데 1시간이 걸렸습니다.

실제 플레이는 딱 2시간 걸렸네요. 첫플이라 중간중간 룰북보고 확인하느냐 다음엔 더 줄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구경하는 것도 너무 재밌어서 모임끝나고 오자마자 휘리릭 후기를 작성해봅니다.

후기 쓴지 1년은 된 것 같은데...

후기 자체에도 오류플이 있을테니 발견하시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ㅜㅜ

이번주 금요일에도 다시 돌려봐야겠습니다 ㅋㅋ
 


 




려눅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려눅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메이지 나이트 얼티밋 에디...
119,200원
사이쓰 한국어판
69,000원
디셉션: 홍콩 살인 사건
45,800원
이스케이프 플랜 리테일 한...
114,300원
14354
대구 상어단(항상어울림단) 11월 15일 모임후기 -65-   [2]
깨짐
2019-11-16
161
14353
에코 링크 vs 터보 택시 비교리뷰   [3]
무이
2019-11-15
212
14352
대구 COD 모임 8번째 후기    [12]
엘렌이
2019-11-15
349
14351
부산대 보드게임 다락 모임 폰으로 올리는 광란의 후기 입니다   [3]
스머프2
2019-11-15
407
14350
구미보드게임 구보게 9월 후기   [11]
득구찡
2019-11-15
373
14349
대구 수목원 보드게임즈 아지트 모임 후기 #8   [6]
박정헌
2019-11-14
395
14348
카스텔로메쏘니 5인플 후기   [2]
깨짐
2019-11-14
361
14347
대구 상어단(항상어울림단) 11월 13일 모임후기 -64-   
깨짐
2019-11-14
256
14346
[KBGM] 동키더비 리뷰   [2]
koon
2019-11-14
280
14345
[11.10] 안양 타이레놀 모임 185회 기록   [7]
skeil
2019-11-14
422
14344
원주 보드게임 모임 후기   [4]
발로
2019-11-14
354
14343
11월 13일 경남 사천 모임 후기.   
드렁큰히로
2019-11-14
356
14342
보령 아지트 11월 13일 모임 후기   [6]
락비
2019-11-13
439
14341
(동해 보동보동) 11월 9일 동해시 동호회 모임 후기(가이아, 아딱, 트랩워즈)   
보드보드 수학쌤
2019-11-13
324
14340
11/8 대학로 "가벼운 게임" 모임   [2]
Griseo
2019-11-13
353
14339
지극히 주관적인 3분 후기 - 하트 오브 크라운   [2]
자메스 카임
2019-11-13
539
14338
대전 퇴근후 모임 후기_191112   [10]
집곰순
2019-11-13
483
14337
(데이터주의) 전주 ♡ 보드럽 ♡ 11월 2주차 모임 후기   [16]
바다공
2019-11-13
706
14336
애비뉴 작가의 에센 신작 후기   [5]
[토]트넘[정]말싫어
2019-11-13
794
14335
[당신의 보드게임 챌린지] 내가 소개하고 싶은 보드게임 TOP 5 -> 보리님, 화지님   [8]
deep
2019-11-12
777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려눅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