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간단 리뷰] 화이트홀 미스테리
맛난파전 쪽지보내기   | 조회수 835 | 추천 1 | 작성 IP: 223.33.***.*** | 등록일 2019-03-11 21:51:38
내용 댓글 9
전체순위 166   7.094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화이트홀 미스테리

 (2017년)
Whitehall Mystery
평가: 32 명 팬: 5 명 구독: 6 명 위시리스트: 18 명 플레이: 97 회 보유: 199 명

화이트홀 미스테리

인원 : 2 ~ 4명

룰 설명 시간 : 10분

플레이 시간 : 60분

추천 인원 : 2 ~ 3명

 

리뷰는 해야겠는데, 넘버링 쓰는 건 왠지 부담스럽고...

그래서 찾아온 가벼운 마음으로 간단하게 하는 리뷰!

사실 폰 고장나서 리뷰 사진 다 날아간 건 안자랑


화이트홀 미스테리는 '화이트채플에서 온 편지'의 스핀오프 확장게임입니다.

 



살인마 잭은 몸을 은닉한 채로 이동을 한 뒤, 이동한 장소(번호)를 개인 판에 기록하고,

 



경관들은 잭의 흔적을 찾아서 추적합니다.

 

경관은 주변 장소를 탐문해서 잭의 이동 여부를 알아볼 수 있습니다.

잭은 지나간 장소(현재 그곳에 있더라도)를 탐문당할 경우에 반드시 있다, 라고 알려줘야 합니다.

 

기본 골자는 본판인 화이트채플에서 온 편지와 큰 차이가 없습니다.

 

여기서 본판과 차별점을 둔 것은 잭의 '목표'가 달라져서입니다.

 



(본판인 화이트채플에서 온 편지는 한 번 추리가 오리무중에 빠지면 경찰 플레이어가 무기력하게 농락당하는 경우가 자주 발생한다)

 



화이트홀 미스테리에서는 은신처의 개념을 없애고 살인 타겟을 맵 중 네 군데로 분산배치를 했습니다.

이 게임에서 잭의 목표는 은신저로 들어가는 게 아니라,

 

미리 지정해둔 네 장소 중 한군데를 들어가야 합니다.

 



(11시 지역에서 시체를 토막낸 후 일부를 유기한 잭)

(잭은 나머지 세 군데 지역 중 시체를 유기하기로 정해둔 장소로 들어가야 한다)

 





(5시 지역을 방문한 잭. 이제 방문할 수 있는 장소는 7시와 2시 지역이다)

(같은 곳에 연달아 방문할 수 없는 잭. 처음에는 감을 잡지 못하던 경찰도 경우의 수가 줄어들면서 잭의 다음 목표를 쉽게 짐작할 수 있게 된다.)

 

화이트홀 미스테리는 잭이 니가와 전술을 쓰지 못하게 하면서, 동시에 확실히 이동해아 할 목표를 제시합니다.

 

때문에 잭은 일부러 빙 돌아가는 식으로 혼선을 주었던 화이트채플과는 달리, 경찰의 눈을 속이면서 동시에 빠르게 움직여서 정해진 턴 수 내에 목적지(살인장소)에 도착해야합니다.


(잭은 결국 네 군데를 모두 부지런히 돌아다녀야 한다. 추적하는 경찰은 살해 불가 지역이 늘어날수록 추격하기가 쉬워진다.)
 

화이트홀 미스테리는 룰에 약간 변형을 주었습니다.

은신처 대신 시체 유기장소로 이동.

 

살인마 잭은 시체를 유기하려고 끊임없이 이동을 해야 하고, 경찰들은 잭의 흔적을 쫓아 뒤를 쫓습니다.

 

덕분에 화이트홀 미스테리는 본판과 달리 긴박한 추격전이 곧장 일어납니다.

매 라운드마다 새로운 희생자를 설정하는게 아닌,

 

막 시체를 유기한 장소에서 턴 표시만 리셋하고 다시 시작하기 때문에 경찰들은 잭을 추격하기가 한결 수월합니다.

 

 

*총평

 

화이트홀 미스테리는 본판의 잔룰(숨기 요소 제거)을 없애고 심리요소 대신 추격전 요소를 강화시킨 성공적인 스핀오프 작품입니다.

 

본판은 초보자가 경찰을 하면 정말 노잼인데... 화이트홀은 초보자가 경찰을 잡아도 아주 재밌게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숙련자끼리 더 머리를 쥐어뜯는 심리전을 벌이고 싶으시다면 본판인 화이트채플이 더 매력적으로 다가올지도 모르겠습니다.

 

*스위트꽁님의 댓글을 참조하여 글 내용을 일부 수정했습니다.




맛난파전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맛난파전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화이트 홀 미스터리
29,900원
12930
간단후기   [제 10회 서울 보드게임 페스타 개인작가존] 세일 블레이저 감상   
KIMKUN
2019-05-21
125
12929
리뷰[봄의정원]   [팝콘에듀 체험단] 봄의 정원 톺아보기   [2]
KIMKUN
2019-05-21
73
12928
리뷰[뮤즈]   [꼬고씽] 뮤즈 리뷰   [2]
Luffy-
2019-05-21
65
12927
리뷰[파이오니아 데이]   파이어니어 데이즈 톺아보기   [4]
KIMKUN
2019-05-21
159
12926
간단후기[투 매니 본즈]   오랜만에 돌려본 투매니본즈 후기입니다   [8]
TROFEO
2019-05-21
311
12925
모임후기[윙스팬+]   [대구] 항상어울림단(상어단) 5월 19일 모임후기 -26-   [2]
깨짐
2019-05-21
268
12924
모임후기[시타델 (2016 개정판) +]   5월 21일 보령 아지트 번개모임 후기   [17]
락비
2019-05-21
392
12923
리뷰[더 라이즈 오브 퀸즈데일]   [‘퀸즈데일의 부흥’ 심폐소생 4] 개요 보드, 컨포(허브 토큰, 조각상, 건물, 카드) 설명2   [2]
쵸리
2019-05-21
317
12922
모임후기[천일야화+]   5월 19일 내포 보드게임 모임 후기   [2]
초코벌레
2019-05-21
330
12921
모임후기[도블+]   보드턴 (Boardton) - 보스턴 보드게임 모임 후기 #010   [2]
에밀로
2019-05-21
492
12920
모임후기[여명의 제국 (4판) ]   5/19. 여명의 제국 4판. 7인플 후기   [14]
mick
2019-05-21
513
12919
모임후기[사이쓰+]   다양한 게임들 간단한 후기   [10]
7SEEDS
2019-05-20
652
12918
간단후기[파이오니아 데이]   [간단후기] 파이오니어 데이즈 플레이 후 느낌   [5]
천사
2019-05-20
739
12917
모임후기[스노우블라인드: 극점 레이스+]...    세상에 나쁜 겜은 없다 - 2회(아마도 진짜 마지막)   [38]
물천사
2019-05-20
932
12916
모임후기[피라미드 오브 펭퀸+]   인천 미추홀) 미추홀 회원분들과 같이 한 5월 19일 일요일 모임 후기입니다.^^   [7]
최도치
2019-05-20
321
12915
간단후기[판타지 왕국+]   최근 집에서 했던 2인플 파티겜 위주 간략 후기 -1   [16]
화공양론
2019-05-20
543
12914
모임후기[이스케이프 플랜+]   5월 18일 윈터하우스 모임 후기   [2]
윈터우즈
2019-05-20
289
12913
모임후기[루트+]   산본아지트 5월 2~3째주 돌려본 겜.. 사진많음.   [17]
노피어
2019-05-20
652
12912
모임후기   여러가지 2인게임 후기   [27]
너굴너굴
2019-05-20
703
12911
모임후기[트램웨이즈]   [2019.03.27] Nasa모임 165회 후기----트램웨이즈   [6]
불꽃손
2019-05-20
355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맛난파전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