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쿼리도에 기재된 최저나이. 과연 실제로도 적용이 될까?
깨짐 쪽지보내기   | 조회수 710 | 추천 2 | 작성 IP: 45.112.***.*** | 등록일 2019-02-06 23:37:40
내용 댓글 9
전체순위 995   6.732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쿼리도 미니

 (1997년)
Quoridor Mini
평가: 28 명 팬: 1 명 구독: 0 명 위시리스트: 2 명 플레이: 226 회 보유: 126 명

1997년 멘사셀렉트에 선정된 격자이동 추상전략게임 <쿼리도>

제가 보드게임에 입문한 후 거의 초반에 산 게임이기도 합니다.

 

어제 설 당일에 부모님, 누나들, 매형들, 조카들이 전부 저희집에 찾아와 저녁을 먹고 환갑잔치를 했습니다.

어른들끼리 이야기 하는 시간은 8살 9살 2살 2살 조카들에겐 칭얼대고 심심해 할 시간일 뿐이죠.

 

그런데 보드게임을 좋아하는 보린이로서 뭔가 호기심이 생겼습니다.

과연 보드게임에 적힌 최저나이가 과연 실제환경에서도 적용이 될까? 라는 의문이 들었습니다.\

 

외삼촌이랑 게임할까? 에서 호기심을 보인 큰 조카 2명은 신나서 제 방에 들어왔고 <콰르토>랑 <쿼리도> 중 고르라 해서 먼저 <쿼리도>를 했습니다.

 

<쿼리도>에 적힌 최저나이는 8+입니다. 즉 초1 부터 이 게임을 할 수 있다 라는 것인데요. 올해 초2 초1 올라가는 조카들을 데리고 실험해보기로 했습니다.

 



왼쪽(보라색)이 초2 올라가는 누나. 오른쪽(베이지색)이 초1 올라가는 남동생입니다.

 

애들을 상대로 하나하나 조곤조곤 설명을 하는데 생각보다 집중해서 듣고 이해도 빠르더군요.

 

게임도중 '대각선으로 가면 안되죠?' 라는 질문도 먼저하고 상대 말 앞에 벽을 세워 견제도 나름 합니다.

그리고 초2 누나가 게임도중에 '만약에 말이 서로 마주보고 있으면 어떻게 가요?'(이런 상황이 만들어지기 전에) 라고 물어볼 때 조금 놀라기도 했습니다.




중후반부에 들어서서 이 상황 전까지만 해도 누나가 이길줄 알았습니다.

근데 누나가 이상하게 돌아가고 자꾸 악수를 두는 바람에 최종 결과는 동생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느낀점-

게임을 하면서 저는 룰에대한 부분, 순서에 대한 부분만 고쳐주고 조카들이 말을 이동하는 방식, 벽을 두는 방식에 대해 일절 간섭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확실히 성격의 차이인지 누나는 얌전히 생각하면서 말없이 하는 편이었지만 동생은 조금 산만... 하기도하고 상황극(?)처럼 아이들이 하는 혼잣말 같은 말도 많이 하면서 게임을 했습니다.

이 뒤에 <콰르토>도 해보았지만 마커 설명에서 아이들이 잘 참지를 못해서 관두었습니다.

 

그리고 트럼프 카드 가지고 3인 <도둑잡기>도 해보았는데 도둑잡기는 원활히 잘 진행되었습니다. 버릴카드가 뭔지도 알고 도둑카드를 가져가도 나름 포커페이스 유지하면서요.

 대신 카드를 잘 못 감춰서 패가 자꾸 보여져서 져주느라 힘들긴 했습니다 ㅎㅎ... 
 

호기심에 시작된 표기된 나이 테스트. 대부분의 게임들이 8+이라고 표기 되어있지만 실제로 최저나이가 적용되는지는 미지수 입니다.

하지만 실험 결과 <쿼리도>는 8세 아이들이 해도 성공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앞으로 기회가 되면 다른 게임들로 몇 번 더 실험해 볼 생각입니다.

 

 

 

 

[홍보]

대구 상어단 보드게임 오픈채팅 방 : https://open.kakao.com/o/gG1QWUy




깨짐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깨짐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쿼리도 미니
31,500원
12648
리뷰   천국과 맥주 / Heaven & Ale (2017) 굿데이고고 리뷰 및 전략 및 후기입니다.   [11]
고고
2019-04-22
292
12647
리뷰   안녕하세요 김보라입니다 조각보 개봉기 올립니다    [8]
김보라
2019-04-22
406
12646
리뷰[키포지: 집정관들의 부름 스타...   키포지 혁신성 고찰 (+ 쓴글의 규칙 요약 #18 - 키포지)   [33]
쓴글
2019-04-22
361
12645
모임후기[큐윅스+]   [대구 21보드게임 26회 정기모임 2019-03-08] - 큐윅스, 도제쉽, 마법의미로, 이매진, 스파이폴2, 스컬킹, 검투사의격돌, 세븐원더스 : 듀얼 - 21 보드게임 모임 후기   [2]
김찰스=상산
2019-04-22
205
12644
모임후기[픽토매니아(신판)+]   (동해 보동보동) 동해시 동호회 3월 18일 ~ 19일 모임 후기 (픽토매니아, 가이아 프로젝트)   [1]
보드보드 수학쌤
2019-04-22
161
12643
모임후기[렉시오+]   4월 21일 보령 아지트 번개모임 (사진짤방 다수)   [13]
핑크김밥
2019-04-22
286
12642
모임후기[티칼+]   4월 21일 윈터하우스 모임 후기   [3]
윈터우즈
2019-04-22
231
12641
리뷰[트랩워즈]   #242 - 트랩워즈 : "사족 달린 멋진 게임"   [14]
너굴너굴
2019-04-22
404
12640
간단후기   4월 3주차 모임후기   [7]
라오
2019-04-22
328
12639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4월 20일 윈터하우스 모임 후기[메이지 나이트, 기즈모]   [2]
윈터우즈
2019-04-22
316
12638
모임후기[트라야누스+]   병점보드게임 열세번째 모임(2019. 4. 16. 화)   [10]
쇼기
2019-04-22
313
12637
리뷰[온 마스]   온 마스 2인플 후기   [13]
오곡밥
2019-04-22
911
12636
모임후기[워 체스트+]   부천 인천 보드게임 모임 노리판 020(라 코사 노스트라,워 체스트..)    [18]
다아
2019-04-22
352
12635
모임후기[네타 탄카+]   [포항/ PF19] 한달에 한 번 몰아쓰는 모임 후기!   [17]
사랑니
2019-04-22
352
12634
모임후기[1844/1854+]   구미보드게임 및 다른 모임 참석 3월 후기   [12]
deep
2019-04-22
362
12633
모임후기[아이스앤더스카이+]   (다소장문)대구 수목원 보드게임즈 8th, 9th, 10th 모임 후기    [10]
박정헌
2019-04-22
351
12632
리뷰[더 라이즈 오브 퀸즈데일]   1장리뷰. 웬즈데일의 부흥_러거시의 맛   [2]
jugng
2019-04-21
86
12631
간단후기[잠보]   아내와 잠보 한판!   [9]
라온밤
2019-04-21
569
12630
간단후기[온 마스]   (사진X)정신이 혼미한 상태에서 쓰는 간단 온마스 후기   [25]
Gonggecheo공게처
2019-04-21
977
12629
모임후기[아드레날린+]   간단한 주말 모임후기   [6]
7SEEDS
2019-04-21
504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깨짐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평가한 게임이 없습니다.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