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문화의 충돌 리뷰 ( 보총균쇠 모임 2회 )
게마스 쪽지보내기   | 조회수 607 | 추천 0 | 작성 IP: 175.192.***.*** | 등록일 2019-01-12 21:34:12
내용 댓글 6
전체순위 595   6.806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문화의 충돌

 (2012년)
Clash of Cultures
평가: 6 명 팬: 3 명 구독: 4 명 위시리스트: 3 명 플레이: 2 회 보유: 16 명

모임후기를 적으려다가 그냥 문화의 충돌 후기로 적습니다

 

 

 

 


 

문화의 충돌 ( Clash Of Cultures )

 

긱 웨이트 3.58

 

긱 순위 229위

 

인원수 2 - 4 인

 

고대, 문명, 거래

 

4X 게임 ( explore, expand, exploit, and exterminate 탐험, 확장, 개발, 말살 )

 

 

 

 

 

 

 

처음하게 되면 굉장히 시간이 오래 걸리는 게임입니다

 

세팅도 꽤 걸리고, 혼자 룰을 익히는것은 물론이고 룰을 설명하는데에도 오랜시간이 걸립니다

 

한글 룰북이 오역이 꽤 있는 편이고 요약룰 마저 오역이 있습니다

 

그래서 헷갈리는 부분들을 정리하긴 했는데 너무 안이뻐서 쪽팔리기 때문에 자료실은 애매하네요

 

설명시간만 약 1시간 30분이 걸립니다. 빼먹는 부분이나 에러플이 생길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진행을 해보면 생각보다 어려운게 없습니다

 

플레이 타임은 180 - 240 분으로 적혀있는데

 

빠르게 할 수 있는 4 라운드 게임의 정식규칙이 있어서 처음하더라도 너무 부담스럽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 다른 게임들과의 비교 & 장점들 >>

 

시드마이어의 문명 PC 게임을 해보면 다양한 테크트리를 갈 수 있는데 그런 부분이 많습니다

 

탐험을 하면서 점점 드러나는 부분도 문명 PC 게임과 비슷합니다

 

자신의 턴에 자원들을 자유롭게 교역할 수 있어서 카탄과 비슷한 부분이 있습니다

 

구두 약속은 지키지 않아도 되고, 전투가 빈번하게 일어나는 점이 마레 노스트룸 : 엠파이어와 비슷했습니다

 

저한테는 룰을 다 파악하고 게임을 할 수 있었기 때문에 문명 PC 보다는 더 좋았습니다

 

 

 

 

 

 

 

<< 단점 >>

 

오역이 많아 룰을 파악하는데 걸리는 시간이 매우 깁니다

 

룰을 설명하는 시간만 1시간 30분이라 설명하면서 괜히 미안할정도입니다

 

설명하면서 두번 물 마시고 다시 진행하였습니다

 

에러플이나 빠진 부분없이 첫플레이를 하기는 불가능합니다

 

 

 

 

<< 쉴드 >>
 

어려운 룰이 많은게 아니라 간단한 룰들이 방대하게 많은 것이기 때문에 습득하기 어려운 것뿐이라

 

막상 플레이를 하게되면 생각보다는 어렵지 않게 빠르게 진행됩니다

 

 

 

 

 

 

 

 

 

 

 

 

보총균쇠 2회, 문화의 충돌

 

참가자 : 밀리언, 게마스, 승표, 대익




 

빠른 게임 ( 4 라운드 게임 ) 이라 행복한 도시와 개척자 두개를 받고 게임을 시작하였습니다

 

 

점점 탐험하면서 맵이 드러나기 시작하는 초반부입니다

 

근데 타일에 야만인을 배치하라는 아이콘이 있는데 깜빡하고 설명을 하지 못했습니다

 

1 라운드가 모두 끝나버린 후에 발견한지라 어쩔 수 없이 야만인을 배치하지 않고 플레이했습니다

 

덕분에 초반에 아무 걱정없이 폭풍 성장을 하다가

 

후반에는 야만인한테 방어할 병력이 필요가 없으니 모두 공격적으로 플레이하게 되었습니다

 

 

 

 

 

 




 

에러플때문에 병력을 주둔시킬 필요없이 널리 널리~ 퍼지는 문명들의 모습입니다

 

 

 

 




 

맵이 모두 드러나고 초록색은 항해 진보로 맵의 외각으로 선박을 이동시킬 수 있었습니다

 

빨간색의 항구도시로 진항하였지만.. 주사위가 영 안따라줘서 보병과 함께 침몰하였습니다

 

 

 

 




 

빨간색의 도시들이 노란색에게 점령당했습니다

 

점령당해도 불행하지만 않다면 도시크기만큼의 돈과 하나의 개척자를 다른 도시에 받을 수 있지만

 

그래도 뼈아프지요.. ㅎㅎ.. 내거 아니니까 뭐..

 

사실 노란색이 항구가 없는데 선박을 뽑아서 빨간색이 억울한 부분도 있었습니다

 

 

 

 




 

이래저래 에러플이 자꾸 나올 수 밖에 없었습니다

 

진보 ( 테크 ) 만해도 48가지가 있으니까요 ㅎㅎ

 

그만큼 다양한 게임을 할 수 있었습니다

 

 

 


 

각자가 테크를 매우 다양하게 갔었기 때문에 막무가내로 치고박고 싸우는 느낌은 전혀 없었습니다

 

나만의 문명을 발전시키기 때문에 게임에 몰입이 매우 잘됩니다

 

 

 

 

 

 




 

 

모두다 불가사의는 짓지 않았습니다

 

빠른게임이라 그런걸까요?

 

룰 미숙으로 방어하지 않은 노란색의 도시를 초록색이 점령하였지만

 

에러플이 많아 승리에 집착하는 사람은 별로 없었습니다

 

게임은 노란색, 승표님이 승리하셨습니다

 

바다 타일이 많지 않아 천혜의 요새였다고 하시네요

 

 

 

 


두번째 게임이 매우 기대됩니다 ㅎㅎㅎ

 

 

한글화를 해주신 곰잼님께 정말로 감사드립니다

 

 

 

 

 

 

 

오역이 많다는 점은 비방하기 위한 목적이 아니라 게임을 익힐때 참고하라는 목적으로 쓴겁니다

한글 룰북이 없었으면 익히지도 못했으니 매우 감사하고 있습니다




게마스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게마스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팬데믹 레거시 시즌2 블랙
79,000원
팬데믹 레거시 시즌2 옐로...
79,000원
팬데믹 레거시 시즌1 레드
59,000원
팬데믹 레거시 시즌1 블루
59,000원
신묘한 하둘셋
32,000원
부루마불 36000
28,800원
자동 카드 셔플기
25,000원
12339
모임후기[팬데믹 레거시: 시즌 2+]   [안동] 제284회 안동 보드모임 후기   
유니♡
2019-03-25
86
12338
간단후기   3월 미추홀 정모및 게임 후기 -데이터 주의-   [6]
라오
2019-03-25
224
12337
간단후기[쓰루 디 에이지스(신판)]   초3도 쓰루를 재미있어 하네요. ^^   [8]
투린이아빠
2019-03-25
531
12336
간단후기[메모아 44]   편집따위 없는 생것 그대로의 메모아 후기   
sangol man
2019-03-25
184
12335
모임후기[시즌스+]   [대구] 항상어울림단(상어단) 3월 24일 모임후기 -17-   
깨짐
2019-03-25
306
12334
모임후기[사이쓰+]   서서울 취공 모임후기    [7]
7SEEDS
2019-03-24
463
12333
모임후기[랜드운터+]   인천 미추홀) 3월 22일(금), 23일(토)에 한 게임들입니다.^^   [11]
최도치
2019-03-24
293
12332
모임후기[러브 레터 (켄 니무라 에디션) ...   역사적인 지행역 보드게임 첫 모임!(번개 후기)   [15]
대환장파티
2019-03-24
494
12331
간단후기[네타 탄카]   「네타-탄카」1인플 간단한 소감   [9]
모르
2019-03-24
532
12330
모임후기[마스카라드+]   길음역 보총균쇠 모임 9회 후기   [2]
게마스
2019-03-24
349
12329
리뷰[화이트채플에서 온 편지]   화이트 채플에서온 편지.   [26]
사과사랑
2019-03-24
627
12328
간단후기[폐소공포증]   폐소공포증 1인플 후기   [3]
미소지기
2019-03-24
409
12327
모임후기   20190323 평택 옹기종기 벙 후기   [9]
Puzzler
2019-03-24
390
12326
간단후기[캡틴 소나+]   최근 한 꿀잼 게임들   [11]
에버델
2019-03-23
980
12325
모임후기[셀레스티아+]   [대구] 항상어울림단(상어단) 3월 22일 모임후기 -16-   [3]
깨짐
2019-03-23
350
12324
간단후기[바이킹 온 보드]   처음 돌려본 바이킹온보드   
크롱이
2019-03-23
318
12323
리뷰[메이지 나이트: 얼티밋 에디션]...   (큰 수정)(사진 많으니 데이터 주의!)게임핏 메이지 나이트 UE 오거나이저 조립 후기    [13]
테라돌이
2019-03-23
637
12322
리뷰[스피디 피커스]   창고 터는 녀석들이 몰려온다! "스피디 피커스"를 소개합니다.   [9]
최도치
2019-03-23
542
12321
간단후기[메이지 나이트+]   메이지 나이트 솔플정복 첫 도전 실패기.   [6]
TRUE BALLER
2019-03-23
475
12320
모임후기[언더다크의 폭군들+]   [안동] 제 283회 3월 22일 안동 보드모임 후기   [2]
유니♡
2019-03-23
367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게마스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