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생강 빵집은 너무 맛있어!
발로 쪽지보내기   | 조회수 1584 | 추천 1 | 작성 IP: 120.136.***.*** | 등록일 2019-01-11 00:06:10
내용 댓글 15

진저브레드 하우스

던전 레이더스 3판

병사들의 귀향

레이스 포 더 갤럭시

백동류 게임이란?

백동님은 보드게이머이며 그가 좋아하는 게임들은 일관성이 있다. ‘1시간 내외’ , ‘배우기 쉬운 간단한 룰’, ‘유머러스’

백동님이 좋아하는 게임들을 통칭하여 백동류 게임이라 한다.

예시) 카멜업, 베런파크, 임호텝, 팽귄파티 등등 

 

Phil Walker-Harding

오늘 진저브레드하우스까지 해보니 이 작가 명실상부한 백동류 게임의 선두주자라고 느꼈습니다

 

박스 옆면 작가 그림.

 



.

베런파크도 가족게임으로 참 간단하며 잘만든 게임이었는데 진저브레드또한 딱 취향저격인 게임이었습니다.

타일 놓으면서 자원받고 그 자원들로 미션해결하는 ‘타일놓기+셋컬랙션’ 입니다. 

같은 셋컬렉션이라 하더라도 저는 게임별로 재미와 게임분위기 차이를 크게 느낍니다.

스플렌더>>>>>향신료 파는게임>>>>>>>넘사벽>>>>>>>>>>>오르비스

진저브레드는 웰메이드 셋컬렉션이었고 개인적으로는 테마와, 일러스트, 쉬운룰, 콤보, 리플레이성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예전엔 하드한 게임, 메니아틱한 게임들만 찾았었는데 요즘엔 이런 가족게임이 참 편하고 퇴근후 힐링이 됩니다.

룰이 어느정도로 쉽냐면 심지어 룰을 안듣고 게임 시작했습니다. 앞턴 사람들이 하는거 보고 따라하면서 추가적으로 룰 들으며 해도 게임이 가능할정도로 쉬워요!

그런데도 1등!ㅋㅋ 점수차이가 많이 안나서 초보자와 숙련자사이 격차도 없어요.

 

 

높은 점수를 주는 미션들 위주로 플레이 했습니다. 상대적으로 늦게 미션을 달성하기에 조커타일을 자주받지 못해 부스팅이 늦어졌지만 점수카드중에 6개이상 자원쓰는 미션당 점수주는 카드와 조합해 괜찮았습니다.



점수



 

그렇다고 운빨게임이냐? 그렇지도 않은게 미션들과 점수카드들이 다양해서 거기에 맞춰 나름의 전략 대로 플레이 할수 있습니다.

아래는 점수주는 다양한 카드들. 개인별로 최대 3장까지 가져갈 수 있고 종류가 다양해 리플레이성이 높다 생각합니다.



 

작가의 또다른 게임인 던전레이더스도 했습니다. 




곰공원, 생강빵에 비해 단순했지만 나름 괜찮았어요. 다만 한글판이 나와있어도 구매까지 할정도는 아니라 생각되네요.

 

병사들의 귀향.

 



 

 

세계대전을 바탕으로 실존 인물들인 디자이너의 할아버지와 친구들의 이야기입니다.

학창시절 동네친구들이 전쟁에 참전했다 고난들을 극복해서 고향으로 돌아오는 이야기입니다.

그러나 할때 마다 고향으로 못돌아옵니다..





 

 

래이스 포더 갤럭시시








 

오늘 처음 배웠는데 듣던데로 UI와 유저 인터페이스가 극혐이었습니다.

게임 시스템은 푸코+산후앙 입니다. 저는 둘다 좋아해요.

하지만 레포갤은 

레이스를 한게 아니고 끌려간 느낌, 게임을 돌린게 아니고 내가 게임에 돌려진 느낌, 톱니바퀴의 톱니들이 안맞아 삐그덕 거린느낌..

게임내내 아이콘, 글자색, 배경색 때문에 헛웃음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익숙해지면 그 콤보와 카드플에이가 재밌을거라는건 충분히 예상되나, 진입장벽이 너무 높고 요새 나오는 게임들이 재밌고 편하기 때문에 

레포겔에 시간투자를 더 할지 모르겠습니다.

기회되면 한두번 더 해보겠지만, 차라리 푸코 1판, 산후앙 1판 할듯 합니다.

혹시 롤포갤도 레포갤과 비슷한가요?

 

끝으로 코보게가 힘을 더 내서 베런파크+진저브레드 하우스 동시 한글판을 내주면 좋겠습니다.

점수카드에 쉽지만 영어가 많이 있어 한글판이 나온다면 참 좋겠습니다.

 

 

 

 

 




발로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발로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던전레이더스 ( 8세이상 / ...
17,600원
13198
모임후기[퀘틀린부르크의 돌팔이 약장수]...   퀘ᆢ 어딘가의 돌팔이 약장수 간단후기입니다   [5]
Dong-seuk Keum
2019-06-20
469
13197
모임후기[블랙 오케스트라+]   [06.16] 안양 타이레놀 모임 165회 기록   [5]
skeil
2019-06-20
219
13196
간단후기[로드 하키+]   간단후기 - 호랑이 없는 곳엔 여우가 왕이다?   [10]
차나한잔
2019-06-20
503
13195
모임후기[송버드+]   대구 수목원 보드게임즈 47번째 모임 후기   [6]
박정헌
2019-06-20
301
13194
리뷰   Yoz 간단 소개   [8]
리치
2019-06-19
543
13193
간단후기[디크립토+]   [마지막]보드게임 초보,입문자가 즐기기 좋은 파티형 보드게임들!! 4편   [9]
다이스
2019-06-19
608
13192
리뷰[발파라이소]   [현옹] 발파라이소 보드게임 소개 및 후기   [18]
현옹
2019-06-19
484
13191
모임후기[공룡섬 ]   공룡섬 간단 후기입니다.   [7]
Dong-seuk Keum
2019-06-19
455
13190
모임후기[데드 오브 윈터 : 크로스로드 ...   6월 15~16일 윈터하우스 모임 후기   [7]
윈터우즈
2019-06-19
319
13189
리뷰[도미니언+]   [도미니언 인강] 도미네 반찬 #3 - COST (얼마면 될까)   [7]
skeil
2019-06-19
298
13188
리뷰[한밤의 늑대인간+]    한밤의 늑대인간 총 정리[5]-보너스팩 1   [1]
Tae Won Lee
2019-06-19
234
13187
간단후기[젝스님트+]    보드게임 초보,입문자가 즐기기 좋은 파티형 보드게임들!! 3편   [11]
다이스
2019-06-19
625
13186
간단후기[쓰루 디 에이지스(신판)+]   6월 15일 모임 초간단 후기   [9]
하이텔슈리
2019-06-18
436
13185
모임후기[마라케시+]   (동해 보동보동) 동해시 동호회 6월 15일 모임 후기(마라케시, 가이아, 버건디, 스플렌더, 가짜예술가)   [3]
보드보드 수학쌤
2019-06-18
278
13184
간단후기[노 땡스 신판+]    보드게임 초보,입문자가 즐기기 좋은 파티형 보드게임들!! 2편   [21]
다이스
2019-06-18
683
13183
간단후기[위대한 달무티+]   보드게임 초보,입문자가 즐기기 좋은 파티형 보드게임들!! 1편   [27]
다이스
2019-06-18
612
13182
모임후기[더마인드+]    보드턴 (Boardton) - 보스턴 보드게임 모임 후기 #013   [2]
에밀로
2019-06-18
336
13181
리뷰[한밤의 늑대인간+]   한밤의 늑대인간 총 정리[4]-슈퍼빌런   [1]
Tae Won Lee
2019-06-18
256
13180
리뷰[한밤의 늑대인간+]   한밤의 늑대인간 총 정리[3]-에얼리언   [2]
Tae Won Lee
2019-06-18
192
13179
리뷰[한밤의 늑대인간+]   한밤의 늑대인간 총 정리[2]-뱀파이어   [5]
Tae Won Lee
2019-06-18
255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발로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