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보드라이프에 처음 남기는 간단리뷰(반지전쟁편)
cain 쪽지보내기   | 조회수 997 | 추천 0 | 작성 IP: 165.194.***.*** | 등록일 2018-12-05 15:18:03
내용 댓글 9
전체순위 82   7.285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반지 전쟁 (2판)

 (2012년)
War of the Ring (second edition)
평가: 36 명 팬: 19 명 구독: 20 명 위시리스트: 33 명 플레이: 89 회 보유: 161 명

보드게임의시작과모임을 나간지 4개월 좀 안돼서 처음 글을 남겨보네요.이글을 쓰면서 간단하게 남기는 글이지만 그떄 그 당시를 사진으로 간직했어야 했는데라는 아쉬움을 남기고 간단하게 글로써 글을 남깁니다.

 

1.반지전쟁(2판)

모임을 다니는 것으로 보드게임을 시작하는 저로서는 2인전용게임자체는 리스크가 매우 큰 요소라고 생각을 바꾸어 준 게임 반지전쟁에 대해서 간단하게 글을 써볼려고 합니다.

자유진영(5개의 나라)과 사우론진영(3개의 나라)싸움과 사우론의 눈을 피해 모르도르화산에 반지를 떨어트리려는 반지전쟁을 통해서 2인전용게임에서의 매력을 알게되었습니다.

(1)주사위 시스템

이 게임을  해보지 않고 주사위를 사용한다는 것에 대해서 매우 걱정을 했습니다.(저는 '좀비사이드'를  싫어하는 편이라서 주사위를 사용한다는 것 자체에 걱정을 했습니다.)

하지만 이 게임은 아직 보드게임의 초짜인 저한테는 엄청난 생각의 전환을 가져다준 요소가 있었습니다.바로 (주사위 한면으로 할수있는 액션이 여러가지)였다는 게 저한테는 신선한 충격이었습니다.

한가지 아이콘에 관하여 설명을 드리면 칼(인물)아이콘이 있으면 (프로도를 움직이게 하거나 숨기기,원정대 분리,지휘자가 있는 군대 하나를 움직이게하거나 상대진영 공격하기,인물카드쓰기)같은 다양한 선택을 할수있다는게 매력적으로 다가왔습니다.

(2)카드

첫플을 배우고나서 다음 반지전쟁을 더욱 즐겁게 하기위해서 반지의 제왕을 보고난 후에 반지 전쟁카드 이벤트에 대해서 알아보는 게 점차 늘어난다는 게 또 하나의 재미를 줬던 것 같습니다.

자유진영쪽의 엔트들의 분노(정확한 텍스트를 기억을 못하고 있습니다.)를 예를 들면 (팡고른 진영쪽에 반지원정대 쪽의 인물이 있어야하고 백색의 간달프가 출현해 있어야한다.)라는 조건은 팡고른 숲에서 부활한 간달프를 다시만나는 메리아독과 페레그린의 장면을 떠올리게 해서 게임을 좀 더 집중하게 하는 재미가 있었고 사우론 진영쪽을 하면서는 마술사의 왕님의 고향을 알수있는 카드의 텍스트들이 있어서 다른재미를 주었다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3)전쟁(?)트랙

게임을 시작했을떄 각자의 국가가 어떤상태인지에 관해 트랙이 정해져 있습니다.간략히 설명하자면 사우론 진형은 자유진영을 뚜까패고 지배하기 위해 활성화가 다 되어 있는 상태에서 시작을하고 자유진영은 엘프들만이 전쟁의 시작에 대해서 알기때문에 엘프들만이 활성화가 되어있습니다.곤도르국가는 사우론 진형과 마주보고 있어서 한칸 내려온 디테일도 매우 좋았습니다.

 

나머지 자세한 것은 확장포함 플레이를 할때 사진과 여기서 더 하지 못했던 이야기들을 챙기고 돌아오겠습니다.

 

 




cain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cain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반지 전쟁 (2판)
품절
12084
모임후기[워해머 언더월드+]   부천 보드게임 모임 노리판 017 (ft.플레이만두,첫도색이자 마지막작)   [10]
다아
2019-02-24
312
12083
간단후기[벤처엔젤스+]   [제2회 플레이만두] 간단후기(데이터 주의)   [14]
로나프
2019-02-23
426
12082
간단후기[라이징 5: 룬 오브 아스테로스+...   [플레이만두 2회] 간단한 후기   [6]
컴곰
2019-02-23
428
12081
간단후기[보라 보라+]   라벤스브루거 창고 방문 후기입니다   [17]
네오마키
2019-02-23
1,017
12080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얼티밋 에디션+...   재밌네요.   [5]
쿠울
2019-02-23
850
12079
간단후기[나의 첫 번째 과수원 까마귀]   40개월 딸과의 보드게임 입문기 : 나의 첫 번째 과수원 까마귀   [16]
무이
2019-02-23
496
12078
모임후기[파이어볼 아일랜드: 불-카의 저...   [2/15~2/17] 2019-1st WoW Family 보드게임 모임 후기(사진있어요.)   [12]
크루세이더군
2019-02-23
322
12077
모임후기[광합성+]   2018.1.18(목) 평일 모임(152번째) 후기 in 위치스브루   [4]
위치스브루
2019-02-23
301
12076
모임후기[푸에블로+]   인천 Meet you hall) 19년 2월 22일 금요일 모임 후기입니다. (+사진포함)   [7]
최도치
2019-02-23
326
12075
모임후기[바이오스: 메가파우나 2판+]   19.02.21 사촌형님과 함께하는 모임 후기 (41)   [10]
Prado
2019-02-23
324
12074
리뷰[샤크 마니아]   작동형 완구 게임..하나 소개할께요..   [10]
파란만장한참개암나무
2019-02-22
974
12073
리뷰[빌리지+]   [원주 리베라] 인생이 담긴 게임, "빌리지" 리뷰   [17]
베로니카
2019-02-22
429
12072
모임후기[그랜드 오스트리아 호텔+]   (동해 보동보동) 동해시 동호회 2월 21일 모임 후기   [3]
보드보드 수학쌤
2019-02-22
651
12071
리뷰   상급자 영향력 위주 게임 비교 리뷰글 #0 (인트로)   [8]
wnsdudqkr
2019-02-22
587
12070
모임후기[가이아 프로젝트+]   (동해 보동보동) 동해시 동호회 2월 20일 모임 후기   [2]
보드보드 수학쌤
2019-02-22
204
12069
간단후기[빈디케이션+]   근래 즐겼던 게임들 간단 후기   [20]
Deus
2019-02-22
504
12068
모임후기[데드 오브 윈터 : 크로스로드 ...   보드게임 동아리 수담 19/02/21 모임   [3]
카르넨
2019-02-22
485
12067
간단후기[스타트렉: 미개척지+]   스타트렉 미개척지 1인플(메이지나이트 배송으로 자극받아...)   [6]
하이텔슈리
2019-02-22
388
12066
모임후기[루미큐브+]   20190220~20190221 퇴근하고 보드게임 후기   [2]
Puzzler
2019-02-22
498
12065
리뷰[글룸헤이븐]   글룸헤이븐 중반부(?)까지 후기(블로그 링크)   [8]
☆Felix★
2019-02-21
552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cain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