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18년 9월 29일 보드게임 모임 간단후기
부르심 쪽지보내기   | 조회수 2358 | 추천 0 | 작성 IP: 115.145.***.*** | 등록일 2018-10-12 11:47:51
내용 댓글 9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테라포밍 마스

코임브라

1. Coimbra 코임브라 ★★★★





 

에거트슈필의 2018년 신작 보드게임입니다. 포르투갈에 있는 코임브라 도시를 배경으로 합니다. 

 

게임은 생각보다 간단합니다. 또 플레이 시간이 짧다고 느끼게 하는 게임입니다. 게임을 끝나면 많은 아쉬움이 생깁니다. 물론 더 하고 싶은 아쉬움입니다~ ㅎㅎ

 



 

게임을 처음 하신다면 다양한 카드의 아이콘으로 인해 지속적으로 참조표를 보셔야 할 겁니다. 하지만 좀만 지나면, 아이콘들이 상당히 직관적이어서 안 보게 되고 쾌적하게 플레이할 수 있습니다~.

 



 

부담없이 꺼내기 좋은 보드게임이에요 ^^

 

 

2. 기억여행자 - 아무도 속이지 못한 거짓말 ★★★☆



 

 

텀블벅 펀딩을 통해 받은 방탈출류 보드게임 기억여행자 첫번째 이야기를 플레이하였습니다. 

 

기억여행자는 방탈출류 게임을 이미 여럿 접하신 분이라면 실망하실 수 있습니다. 어디서 본 듯한 메커니즘들과 그리 어렵지 않은 퍼즐들 때문이죠.

 

하지만 기억여행자만의 뚜렷한 장점이 하나 있는데, 그건 바로 스토리텔링입니다. 기억여행자는 방탈출류 게임으로 접근하는 것보다 스토리텔링 보드게임으로 접근해야 더 몰입하며 즐길 수 있습니다~.

 

그런 점을 고려한다면 만족하며 게임하실 수 있을 겁니다. 또 방탈출류 보드게임을 안 접한 사람과 한다면 더 재밌게 하실 수 있을 겁니다.

 

저는 이번 기억여행자 아무도 속이지 못한 거짓말을 만족스럽게 플레이했고 다음 번 이야기가 벌써부터 기대됩니다~ ^^

 

 

3. Briefcase 브리브케이스 ★★★





 

2012년도에 브리프케이스입니다. 간단하게 할 수 있는 덱빌딩입니다. 이런 저런 에러플과 졸면서 설명을 들어서 게임에 많이 몰입을 하지 못 했네요 ㅠㅠ

 



 

다음 번에 맨정신으로 제대로 즐겨야겠습니다!

 

 

3. Great Western Trail: Rails to the North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북쪽을 향한 철로 ★★★★☆





 

그웨트로 보통 줄여서 말하는 보드게임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의 첫 번째 확장: 북쪽을 향한 철로입니다. 

 

새로운 목재마커, 지사가 생깁니다. 그리고 맵이 추가되면서 열차길에 큰 변화가 일어납니다. 꽤나 많은 변화가 일어나고, 이에 적응해서 플레이해야 합니다. 그외 새로운 건물 타일도 생기고, 추가되는 것이 꽤 있습니다.

 



 

이미 본판에 익숙한 분들에게는 꽤나 괜찮은 확장이란 생각이 듭니다. 정형화된 플레이를 어느 정도 벗어나게 해주거든요. 

 

이 때 저는 지사 놓는 재미가 매우 좋았고, 또 상당히 잘 풀려서 진짜 재밌게 할 수 있었습니다~. ㅎㅎ

 



 

필구라는 느낌은 들지 않는 확장입니다. 그래도 있으면 좋고, 확장 있으면 굳이 본판만 가지고 즐길 필요는 또 없어 보이네요~. 

 

전 매우 만족한 확장입니다~.

 

 

4. Terraforming Mars: Prelude 테라포밍마스 프렐루드 ★★★★



 

 

테라포밍 마스 프렐루드를 해봤습니다. 게임이 매우 스피드해져서 좋더군요!

 



 

 

플레이 타임이 매우 줄어듭니다. 플레이 시간이 줄어들어서 사람들이 거의 필수로 프렐루드 껴서 할 거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정말 좋은 확장이네요 ^^




부르심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부르심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테라포밍 마스
41,500원
12026
리뷰[파우나]   이거야말로 한글판 나와야지: 파우나   [4]
발로
2019-02-16
166
12025
리뷰[파이어볼 아일랜드: 불-카의 저...   게임까는사람11: 파이어볼 아일랜드(불알섬)   [6]
발로
2019-02-16
182
12024
간단후기[스매쉬 업+]   스매쉬(시) 업 후기아닌 후기   
트롤킹
2019-02-16
115
12023
간단후기[투 매니 본즈+]   리뷰 잘 없는 게임 후기 -68-   [11]
양철나무꾼
2019-02-16
303
12022
간단후기[레이크홀트+]   2월 13일 신작게임 체험전   [8]
리오
2019-02-16
374
12021
간단후기[솔레니아+]   하얀 금요일 번개 후기   
양쌤
2019-02-16
209
12020
간단후기[테라포밍 마스]   와이프와 테포마   [10]
즤미
2019-02-16
427
12019
간단후기[테라포밍 마스]   3D타일 사용 및 테라포밍 마스 솔플후기   
테라돌이
2019-02-15
401
12018
리뷰[벨라티]   벨라티 리뷰 : 디뽐 시도   [26]
무이
2019-02-15
485
12017
리뷰[이스케이프덱: 베니스의 도둑들...   한편의 영화 같은 방탈출 게임 - 이스케이프덱:베니스의 도둑들   [8]
건방진병아리
2019-02-15
481
12016
모임후기[주매인 ~슈미진~+]   [옥보단] 2018 마지막 모임 후기   [3]
옥동자
2019-02-15
401
12015
모임후기[파이어 인 더 레이크]   Fire in the lake 플레이후기   [6]
전속★전진
2019-02-14
482
12014
리뷰[엘도라도+]   덱빌딩 LOVE #4: 엘도라도 vs 클랭크! 인! 스페이스!   [14]
꾸미구미
2019-02-14
328
12013
간단후기[티켓 투 라이드: 뉴욕+]   티투알 뉴욕 개봉기와 몰타 플레이 후기   [9]
화공양론
2019-02-14
370
12012
모임후기   1분 후기-해머킹   [4]
발로
2019-02-14
371
12011
리뷰   #237 - 간츠 숀 클레버 리뷰 : "젠장, 나는 롤앤라이츠를 너무 일찍 접했어!"   [5]
너굴너굴
2019-02-14
608
12010
모임후기[가이아 프로젝트+]   (동해 보동보동) 동해시 동호회 1월 20일 모임 후기   
보드보드 수학쌤
2019-02-14
233
12009
간단후기[우봉고 3D+]   20190213 2인플 후기   [11]
Puzzler
2019-02-14
494
12008
리뷰[히어로 렐름+]   덱빌딩 LOVE #3: 히어로 렐름 vs 샤즈 오브 인피니티   [26]
꾸미구미
2019-02-14
362
12007
모임후기[티칼+]   [원주 리베라]최근에 돌린 게임들 짧은 후기   [5]
베로니카
2019-02-14
313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후원자14
부르심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