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서퇴전] 합쳐쓰는 간단후기 04
따세 쪽지보내기   | 조회수 1201 | 추천 2 | 작성 IP: 223.62.***.*** | 등록일 2018-09-13 13:24:15
내용 댓글 12

블랙 골드

카베르나: 더 케이브 파머

가이아 프로젝트

5일 12일 후기를 그냥 합쳐서 써봅니다 ㅎ
매주 수요일 전략 한게임정도 하고있습니다 ㅠㅠ
맴버가 더 늘어야 2팀으로 나누어 두게임정도 할수있을듯한데.. 어렵군요 ㅋ

함께해주신 네분(준.류.건.명) 감사합니다~

다음주엔 뭘하지? 하면서 항상 토의를 하는데 요즘은 이상하게 게임하는 시간만큼이나 대화하는 시간이 즐겁군요 ㅎ

5인플 되는 게임이 몇 없기에 점점 고갈되어갑니다 ㅋ
한번쯤 다 돌고나면 다시 했던거 중에 생각나는걸 해야죠

후기도 좀 빤~ 합니다 ㅎ 상황 설명을 좀 해볼까해요
지난주는 블랙골드를 가져갔습죠~

이게 아주 가성비 게임인데.. 창고정리할때 싸게 사서 그렇습니다 ㅋ 대부분 정리용 게임은 재미가 없지만 고전은 항상 기본은 합니다 ㅋ

경매가 주 인 기름캐다가 경매하는 게임입니다.
각자 트럭하나 몰고 시작해서 지나다니며 매장량을 곁눈질로 측정합니다 ㅎ 좀 많다 싶으면 얼른 빨대 꽂아서 콸콸콸.

수송용 화물열차도 전진시킵니다. 동위선상에 놓여야 내가 캐낸 원유를 저장고로 운송할수 있기 때문이죠 ㅎ

모두 열일 하고 나면 이제 팔아야합니다. 경매로 ㅎ
국제유가가 요동을 치지만 눈치 잘봐서 팔면 큰 수익을 낼수있죠. 5인플이면 추가 경매도 있어서 어느정도 주사위 운빨도 기대해볼수 있습니다 ㅎ

이날은 주사위 운발로 4가 터져서 핵이득을 한번 맛봤습니다 ㅎ 다만 우리 '류'는 주사위의 저주로 폭락만을 경험했네요.
억울함을 사자후로 표현하다가 까페 손님들의 눈총을 받았습니다 ㅎㅎㅎㅎ 아흐~

그리고 뭘했는지 한주 지나니 잊었네요 ㅠㅠ

어제는 카베르나를 하기로 했습니다 ㅎ
5인플은 매우 오랜만이라 두근두근.

설명을 열심히 하고나니 초심자들은 분명 탐험쪽으로 가겠구나 생각했는데 역시나 3명이 탐험으로 ㅎ
그래서 빠르기 6일꾼 만들기를 준비했습니다만..
조금 느리게 완성했습니다 ㅎ 그리고는 설명하고 사기치기.

하는내내 아콜과 똑같다. 어떻게 다르다. 등등
게임 취향에 대한 대화를 나눴네요~ 처음에는 펼쳐진 모습을 보고 뭘해야할지 1도 감이 안온다. 라고 해서 걱정했지만
금방 이해하고 재미를 느껴서 다행이었습니다.
밥먹이기 훨씬 쉽다고 설명했는데 계속 정상수확이 나와서 쪼끔 힘들었습니다 ㅋ

일꾼 일하러가고 돌아오고 밥먹이고 ㅎ
기본적인 순환은 같지만 굴을 뚫어서 설비를 짓고
광산도 만들고 루비도 캐고 무장도 하고 탐험을 떠나고
길가다 자원 주워서 울타리도 치고 동물도 주워다가 기르고
곡식도 심고 하다보면 우리 드워프 짱짱. 되는거죠

이번에 확장도 나오는데 케릭터는 큰 기대가 없지만 추가 설비타일과 기타 다른 모듈이 기대가 큽니다 ㅎ
좋아하는 게임의 확장 소식은 언제나 들뜨게 하죠.

아 처음이 기다리기전에 얼른 가이아 2인플도 했습니다 ㅋ
언제해도 재미있는 갓겜 ㅎ 그때그때 하고싶은데로 하는 재미가 아주 크죠ㅋ 공략을 보면 좀 재미없어질까봐 안읽고 있어요 ㅋㅋ 어차피 고수가 목표는 아니니까..

다음주는 다시 aos로 갑니다 ㅋ
충청경북일부 확장맵을 만들었거든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해보고 재미있으면 자료 올리겠습니다~



따세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따세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산토리니
40,900원
아줄
49,900원
티켓투라이드 유럽 (한글판...
45,000원
노트르담
47,000원
진년
43,000원
엘도라도
39,000원
블러프25주년
39,000원
11514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12월 18일 윈터하우스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외)   [1]
윈터우즈
2018-12-19
228
11513
간단후기[이스케이프 테일즈 : 어웨이크...   1회차 플레이 중 간략 후기   [9]
슬픈단잠
2018-12-18
393
11512
모임후기[사그라다+]   지난 주말 파티게임 후기   [12]
7SEEDS
2018-12-18
442
11511
리뷰   레인 오브 다이스 - 이것은 MOBA 게임인가?   [48]
익퓨
2018-12-18
856
11510
모임후기[토너먼트 앳 카멜롯 +]   [타운스데이] 카드 + 자작게임 후기   [10]
따세
2018-12-18
245
11509
리뷰[안티크+]   [맥거츠?] 중얼중얼 #8   [15]
따세
2018-12-18
341
11508
리뷰   저도 TOP 10 소개해봐요.   [6]
발로
2018-12-18
722
11507
모임후기[세리브리아: 더 인사이드 월드+...   밤샘 보드게임 후기!(세리브리아, 북해의 침략자, 페어리 타일, 그럼프, 카스텔, 가이아 프로젝트)   [15]
끙차
2018-12-18
541
11506
간단후기[스타 플러스]   스타플러스 읽으면서 바로하기   
푸우른하늘
2018-12-18
138
11505
리뷰[다이스 하스피탈 ]   보린이의 다이스 하스피탈 후기   [8]
이쑤신장군
2018-12-17
420
11504
간단후기   안드로이드 넷러너 터미널 디렉티브, 쓰루 디 에이지스, 테포마, 루트비히의 성   
siope
2018-12-17
450
11503
모임후기[전국+]   12월 17일 윈터하우스 모임후기   
윈터우즈
2018-12-17
344
11502
모임후기[디센트: 어둠속의 여정+]   12월 16일 모임 후기   [7]
하이텔슈리
2018-12-17
425
11501
간단후기[도미니언+]   저의 Top 10입니다!   [14]
Splinter
2018-12-17
1,086
11500
간단후기[코임브라+]   지난주 모임 게임 정리   [10]
다락방공작소
2018-12-17
638
11499
리뷰[캔디매치]   [팝콘에듀 체험단] 캔디매치 톺아보기   [3]
KIMKUN
2018-12-17
261
11498
모임후기[판타지 렐름 +]   [포항/ PF19] 지난 주 모임에서 돌아간 게임들. (feat. 5주년)   [19]
사랑니
2018-12-17
413
11497
모임후기[콘코디아+]    [18.12.15]의식의 흐름기법대로 쓴 보이스 후기입니다~   [4]
조스바
2018-12-17
320
11496
간단후기   마눌님 과의 [셰이크 타워] 간단 플레이 후기   [1]
하인라인
2018-12-17
266
11495
모임후기[얼티밋 웨어울프 레거시]   [박스손상/한밤의늑대인간]얼티밋 웨어울프:레거시 Chapter1~2 후기입니다.[스포주의]   [13]
야후스
2018-12-17
333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따세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