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7월 15일 모임 초간단 후기
하이텔슈리 쪽지보내기   | 조회수 1148 | 추천 0 | 작성 IP: 113.199.***.*** | 등록일 2018-07-17 20:31:34
내용 댓글 6

절망의 들판 - 프랑스 1914-1918

붉은 겨울

황혼의 투쟁

이번에도 신청하신 분이 제대로 없어서 (ㅠ_ㅠ) 전속전진님과의 2인플이였습니다.

 

 

1.절망의 들판

 

전속전지님이 연합군도 해보고 싶다고 하셔서 제가 독일군을 맡았습니다.

 


 

초반에는 일반적으로 갔는데...

 

2턴 시작에 연합군이 도박성 역습 계획으로 선을 잡아 벨기에쪽으로 병력을 흩뿌려서 보급을 끊고 증원받은 프랑스군으로 역습에 나섰습니다.

 


 

 

마른강에 독일 주력을 배치했을 거라는 판단과 달리 독일 주력은 좀 뒤에 있엇고. (파리 앞 칸에 블록 3개가 있었는데 1짜리 셋...)

 

벨기에에 1로 흩뿌려놓은 병력은 시간벌이로 파리를 노리기 힘들게는 만들 수 있었지만, 뚫리기는 쉽게 뚤렸습니다.



 

독일이 잡은 후턴의 이점으로 요새지역을 전부 보급을 끊는데 성공했습니다. 3턴에 요새지역이 전부 OOS에 걸린 상황.

 

여기에, 보급선을 끊는 병력을 이곳에서 가져와서 이 지역에 병력이 적다는 이중고까지 생겼습니다.



 

파리 주변에서는 프랑스군의 대 분전으로 독일에게 큰 피해를 주고 밀어내는 데 성공했지만...

 

알자스로렌 지역에서 전부 밀어냈을 뿐이 아니라 요새 지역을 둘 뺏으면서(사진을 보니 실수로 점령 마커를 안놨었네요) 3턴에 승점 차이 7점으로 서든데스로 종료됐습니다.

 

특히 독일이 후턴이다보니, 2라운드 후턴에 병력을 방어 위치에 놓지 않고 전부 공격간 결과 점령이 쉽게 됐습니다.

 

 

 

결론적으로, 프랑스는 1-3턴에 선을 잡으면 안된다는 걸 다시 확인했습니다.

 

 

2.붉은 겨울

 

전속전진님이 핀란드를 선택해 제가 소련.
 



 

포병이 압권인 판이었습니다. 포병 굴림에 2d6으로 주사위 10, 11, 12가 심심치 않게 떴으니... 포격 4번에 피해 3을 주는 엽기적인 상황이 벌어졌습니다.

 



 

초반 진행은 무난하게(?) 독일이 천천히 밀면서 다리를 넘었고...



 

병목 지역에서 막힌 상황에서 전차를 불러서 우회공격에 가서 천천히 적을 밀어냈습니다.

 

하지만, 소련이 적극적으로 공격을 하지 않은 결과, 양쪽 모두 병력 피해는 거의 없었던 상황.

 

소련은 공격에 성공해봐야 나중에 오는 판란드의 증원 때문에 전진한 병력이 전멸할 거라는 생각에 승점지역 지키기 방어를 노리고 전면 철수했는데...




 

후퇴가 완전히 수행되기 전에 핀란드의 호수를 넘은 역공에 병력이 도착하지 않은 후방이 밀리면서, 보급로 끊어짐으로 회복 불가 상황이 되서 GG쳤습니다.

 

 

 

3.황혼의 투쟁

 

남은 시간 길지 않게 돌릴 게임으로 돌렸습니다. 이번에도 제가 미국 선택.




 

그리고 이번판에도 카드 OP운은 소련이 더 좋았습니다.

 

압권은 5턴이었는데...



 

미국이 남미, 소련이 중미를 지배하는 상황에서 남미 중미 점수카드 두 장이 모두 소련에게 간 상황...

 

소련은 중미 승점 계산으로 10점을 얻고 오펙으로 20점 승리했습니다.

 

 

이번에도 카드운으로 게임이 결정났습니다. (...이 게임이 이정도까지는 아니었던 거 같은데 ㅠ_ㅠ)

 




하이텔슈리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하이텔슈리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산토리니
40,900원
아줄
49,900원
티켓투라이드 유럽 (한글판...
45,000원
노트르담
47,000원
진년
43,000원
엘도라도
39,000원
블러프25주년
39,000원
131
간단후기[도미니언+]   저의 Top 10입니다!   [14]
Splinter
2018-12-17
1,099
130
리뷰[스타트렉: 미개척지 - 칸의 귀...   최근에 한 게임들 간단 후기   [11]
gm90
2018-12-12
689
129
모임후기[스타트렉: 미개척지+]   12월 9일 모임 간단 후기   [11]
하이텔슈리
2018-12-10
430
128
간단후기[클랜 오브 칼레도니아+]   지난 1년간 플레이한 어려운 게임 순위 TOP 20~11   [26]
germ
2018-12-08
861
127
모임후기[세리브리아: 카드 게임+]   11월 18일 2인 모임 후기   [11]
하이텔슈리
2018-11-18
600
126
모임후기[황혼의 투쟁+]   181110 청주 황혼의투쟁, 황혼의투쟁, 도미넌트 스피시즈, 그리고 황혼의투쟁 후기   [5]
Kh:D
2018-11-11
544
125
간단후기[황혼의 투쟁]   181103 청주 황혼의 투쟁 후기   [4]
Kh:D
2018-11-04
610
124
모임후기[황혼의 투쟁+]   10월 28일 모임 초간단 후기   [2]
하이텔슈리
2018-10-29
643
123
모임후기[엔데버+]   군산보드게임 모임 (직장인) 10월 3일.... - 임시모임 -   [2]
붉은곰
2018-10-04
800
122
모임후기[1844/1854+]   구미보드게임 및 다른 모임 참석 6월 후기   [9]
deep
2018-08-05
2,405
121
리뷰[황혼의 투쟁]   [5번리뷰#1]황혼의 투쟁 -최고의 2인 전략 게임-   [9]
HeavenV
2018-07-26
1,585
120
모임후기[절망의 들판 - 프랑스 1914-191...   7월 15일 모임 초간단 후기   [6]
하이텔슈리
2018-07-17
1,148
119
모임후기[절망의 들판 - 프랑스 1914-191...   7월 1일 모임 초간단 후기   [4]
하이텔슈리
2018-07-03
1,050
118
모임후기[상수시+]   [대구 성서] 06월 보름 모임 후기   [7]
사과사랑
2018-06-18
1,782
117
간단후기[클래시 오브 스틸+]   180610 성남 집 2인플 간단 후기   [2]
청단
2018-06-10
985
116
모임후기[도망자+]   [2018.05.14] Nasa모임 번개모임 후기----써클더웨곤 등 5게임   [7]
불꽃손
2018-05-31
711
115
모임후기[황혼의 투쟁+]   (동해 보동보동) 3월 28일 동해시 보드게임 동호회 모임 후기   [2]
보드보드 수학쌤
2018-04-05
1,206
114
모임후기[가이아 프로젝트+]   구미보드게임 1월 2월 후기, 가이아 프로젝트 소개글 포함   [12]
deep
2018-03-07
1,209
113
리뷰[황혼의 투쟁]   12시땡 하루 1개 리뷰 황혼의 투쟁 ( Twilight Struggle ) (22)   [11]
이세라
2018-02-11
2,290
112
모임후기[비티컬처+]   [박스손상]2017년 마지막주 게임 후기 :)   [4]
boms2
2017-12-31
3,373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하이텔슈리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