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존재하지 않는 회원 입니다.
7대륙 한글화 후기
| 조회수 1405 | 추천 1 | 작성 IP: 61.79.***.*** | 등록일 2018-06-05 00:38:10
내용 댓글 13
전체순위 168   7.064 점 / 10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일곱번째 대륙

 (2016년)
The 7th Continent
평가: 14 명 팬: 8 명 구독: 8 명 위시리스트: 25 명 플레이: 37 회 보유: 79 명

 

먼저 한글화 자료를 만들어주신 잭윌슨님, zooey님께 정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각오는 했었지만 박스를 개봉한 순간 정말 막막했습니다.

불과 2주안에 엘드리치 호러 확장, 정령섬 (얘는 인쇄질이 맘에 안들어서 2번이나 한글화를 했네요.)한글화를 했던터라

어떻게든 되겠지하고 도전했던 7대륙 한글화 였는데요. 하아..정말

 



짬짬히 하다보니 한 4일정도 걸린 것 같습니다. 와이프느님은 오리고, 저는 라운드 커팅하고

960장을 전부 라운드 커팅을 하다보니 정신병 걸릴 것 같았네요 또각 소리땜에.

 

와이프는 손목에 동전파스까지 붙여가며 연신 저를 

 

 '재미없으면 각오해라' 라는 눈빛으로 쳐다보았었는데요. 

 

30도 커터기의 위력을 알고 있는터라 간담이 서늘했던 4일간이 었습니다.

 

 

 

 



라운드 컷팅을 마친 한글화 자료의 높이.. 저게 한 3분의 1 정도 됐던것 같습니다.

 

 

 

 



그래도 결국 한글화 완료의 날은 왔고, 잭윌슨,zooey님이 올려주신 보드 한글화 덕분에

더미폐기 보드나 개인참조 보드등도 한글화를 마쳤습니다.

 

 

 



가운데 지형카드는 스포위험이 있어서 먹칠을..

 

 

대략 4~5시간 가량 플레이를 돌려보았고 와이프가 마음에 들어해서 다행입니다. (30도 커터를 다시 안봐도 돼서 다행이네요.)

하긴 저희 부부성향이 스토리텔링+협력게임이다보니 이걸 안좋아 할 수가 ㅎㅎ

 

탐험과 스토리텔링에 껌뻑 죽는 성향이라면 정말 추천하고 싶은 게임입니다.

현재까지 보유한 게임중에서는 가장 만족스럽네요.

 

어쨋든 이렇게 초보 보드게이머는 오늘도 성장해갑니다.

 


<위기1>

한글자료 출력을 잘 못 했었는지, 카드보다 인쇄물이 대략 1mm정도 크게 나와 행밥 8282 프로텍터에 잘 들어가지 않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와이프는 960장의 카드를 일일이 1mm씩 잘라냈다는 후일담입니다.

 

<위기2>

한글화를 해놓고 보니, 모든 구성품이 박스안에 다 들어가지 않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카드는 어떻게 다 구겨넣었는데

폐기카드 더미 조립체, 피규어를 제외한 플레이어 토큰등은 모두 다른곳에 보관해두었습니다.

 

 




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산토리니
40,900원
아줄
49,900원
티켓투라이드 유럽 (한글판...
45,000원
노트르담
47,000원
진년
43,000원
엘도라도
39,000원
블러프25주년
39,000원
11518
간단후기   게임북 간단후기   
보드게임입문자
2018-12-19
180
11517
간단후기[캡티브]   논란의 캡티브! 해 보았습니다..   [2]
JLKEV
2018-12-19
308
11516
간단후기[부두프린스]   부두 프린스 후기 만화   [2]
들큰철
2018-12-19
175
11515
간단후기   캡티브, 개척자 후기 (노스포)   [10]
오곡밥
2018-12-19
275
11514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12월 18일 윈터하우스 모임후기(메이지 나이트 외)   [1]
윈터우즈
2018-12-19
296
11513
간단후기[이스케이프 테일즈 : 어웨이크...   1회차 플레이 중 간략 후기   [9]
슬픈단잠
2018-12-18
444
11512
모임후기[사그라다+]   지난 주말 파티게임 후기   [14]
7SEEDS
2018-12-18
466
11511
리뷰   레인 오브 다이스 - 이것은 MOBA 게임인가?   [49]
익퓨
2018-12-18
873
11510
모임후기[토너먼트 앳 카멜롯 +]   [타운스데이] 카드 + 자작게임 후기   [10]
따세
2018-12-18
248
11509
리뷰[안티크+]   [맥거츠?] 중얼중얼 #8   [15]
따세
2018-12-18
355
11508
리뷰   저도 TOP 10 소개해봐요.   [6]
발로
2018-12-18
729
11507
모임후기[세리브리아: 더 인사이드 월드+...   밤샘 보드게임 후기!(세리브리아, 북해의 침략자, 페어리 타일, 그럼프, 카스텔, 가이아 프로젝트)   [15]
끙차
2018-12-18
544
11506
간단후기[스타 플러스]   스타플러스 읽으면서 바로하기   
푸우른하늘
2018-12-18
139
11505
리뷰[다이스 하스피탈 ]   보린이의 다이스 하스피탈 후기   [8]
이쑤신장군
2018-12-17
424
11504
간단후기   안드로이드 넷러너 터미널 디렉티브, 쓰루 디 에이지스, 테포마, 루트비히의 성   
siope
2018-12-17
451
11503
모임후기[전국+]   12월 17일 윈터하우스 모임후기   
윈터우즈
2018-12-17
348
11502
모임후기[디센트: 어둠속의 여정+]   12월 16일 모임 후기   [7]
하이텔슈리
2018-12-17
429
11501
간단후기[도미니언+]   저의 Top 10입니다!   [14]
Splinter
2018-12-17
1,089
11500
간단후기[코임브라+]   지난주 모임 게임 정리   [10]
다락방공작소
2018-12-17
644
11499
리뷰[캔디매치]   [팝콘에듀 체험단] 캔디매치 톺아보기   [3]
KIMKUN
2018-12-17
266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