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후기 리뷰 모임후기 간단후기 후기등록
5월 12일 모임 후기
하이텔슈리 쪽지보내기   | 조회수 757 | 추천 1 | 작성 IP: 113.199.***.*** | 등록일 2018-05-14 21:33:19
내용 댓글 9

유니코너스 나이츠

패스 오브 글로리

디스 워 오브 마인: 보드게임

모임 모았던 건 13일인데 어쩌다보니 12일에만 돌렸네요 (ㅠ_ㅠ)

 

전속전진님과의 2인 모임이었습니다.

 

돌릴 게임을 처음부터 정했는데 정확히 그렇게 돌렸네요.

 

 

1.유니코너스 나이츠

 

한글화 완료하고 드디오 제대로 돌렸습니다.

 

1인 자폐플로 돌렸었는데 테플이라 여러모로 엉망이어서...

 

 


<중반으로 넘어가면서>

 

기대 이상의 게임입니다.

 

일단 캐릭터 게임으로서의 면은 나름대로 괜찮습니다. 캐릭터별로 능력이 천차만별이고

 

여기에 운명카드로 벌어지는 상황도 여러모로 즐길거리에요. 300년 넘게 묵은 뱀파이어가 아줌마의 "느껴라 나의 우정을!"에 편먹는 상황에...


<게임 후반. 캐릭터가 두 집단으로 완전히 따로 놀았는데 이거 때문에 꽤 힘들었습니다. 빨리 합류했으면 훨씬 더 쉬웠을텐데...>

 

그러면서도 여러모로 생각을 많이 해야 되요. 게임의 핵심은 오히려 자원관리에요. 이동하는데 요새, 마을, 도시가 아니면 얻을 수 있는 자원이 극히 적거든요.

 

그래서 미리 충분히 자원을 모으고 다른 자원 보급 위치까지 달리는 등의 전략을 확실히 세워야 되요. 안그러면 이동하는데 한세월...

 

그리고 캐릭터들의 능력도 조합을 통해 더 강해질 수 있다보니 플레이어들의 협력이 중요해요.


<게임 종료. 마지막턴에 말자가 자폭돌격으로 자신이 죽으면서 황제의 병력을 다 쓸어버린 덕에 공주가 어렵지 않게 황제를 쓸어버리면서 승리.>

 

이 작가(KURO)의 다른 작품인 앨리스매틱 히어로즈와 같이 이 작품도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종종 돌려야겠네요.

 

 

 

 

2.패스 오브 글로리

 

처음 목표가 이거였습니다.

 

...참고로 올해가 1차대전 종전 100주년이에요. 그래서 특히 올해는 자주 돌리고 싶어요.

(개전 100주년때 그렇게 많이 못돌려서...)

 

이번에도 제거 동맹.

 

 

초반에 독일이 프랑스를 공격하는 건 정말 필수네요.

 

동부전선을 노린다 해도 초반에 독일이 열심히 프랑스군을 공격해서 서부전선을 확실히 우세한 상황으로 만들어놔야 되는 건 필수네요.



<게임 극초반. 사실 베오그라드 점령한 거 외에는 특별히 진격한 곳은 없는데, 이게 패스죠.>

 

프랑스를 충분히 약화시킨 후... 독일의 회복을 동서로 적절히 나누면서 동부전선을 노렸습니다.

 

그래도 러시아의 방어가 괜찮아서 매우 느리게 밀려나갔는데...



 

러시아군 3개가 OOS걸리면서 동부전선이 급격하게 기울어졌습니다.

 

여기서 동맹은 동부전선은 키예프, 리가에서 멈추고 극동에 집중, 이라크와 이집트를 모두 점령했습니다.

 

그동안 연합은 한참 소강상태여서 회복이 거의 끝난 프랑스와 영국으로 서부전선에 공세를 펼쳤고, 독일이 이걸 간신히 막는 상황이 됐습니다.

(주사위운이 참 재미있던게, 서부전선은 연합이 대부분 유리하게 나왔는데, 다른 지역은 대체로 동맹이 유리하게 나왔어요.)

 


 

15턴에서 서부는 완전 정체, 동부전선, 극동, 발칸반도 모두 동맹의 우위인 상황에서 연합의 상황 타개책이 없어서 여기까지 돌렸습니다.
 

 

 

3.디스 워 오브 마인

 

전속전진님의 의견으로 돌리게 됐습니다.

 

초반에 나가서 위장복을 얻었는데 이게 꽤 압권이었습니다. 소음굴림 주사위 -3.

 

소음굴림을 걱정하지 않아도 될 정도의 상황이 되더라고요. OP급 아이템으로 잘나가는구나 했는데...

 

역시 만용이었습니다. 탈영병을 만나서 공격받았는데, 명중3 주사위 2개로 총 6피해...

 

파티원 대부분이 부상당해서 맛간 상황이 되버렸습니다.

 

액션 부족으로 행동 부족에 시달렸는데...

 

 

멤버를 한 명 더 데려왔는데, 저격수 이벤트로 피해 3 (...)

 

적 공격주사위가 참 좌절스럽게 나왔습니다.



 

결국 마지막에는 기호품 커피를 못얻어 멘탈 나간 가출(?)에 연쇄 멘탈 아웃이 나서 2장 직전에 집이 텅텅 비어버렸습니다. (...)

 

역시 이 게임 깨기 힘드네요. 그래도 재미는 확실!

 




하이텔슈리님의 게시글 구독하기  모든 글
하이텔슈리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디스 워 오브 마인: 보드게...
품절
유니코너스 나이츠
품절
패스 오브 글로리
품절
10987
모임후기[빅 샷+]   길음역 가벼운 보드게임 모임 15회   
게마스
2018-10-20
57
10986
리뷰[사이쓰+]   사이쓰와 냉전 그리고 워게임으로써의 사이쓰   [12]
이중원
2018-10-19
359
10985
리뷰[사이쓰+]   사이쓰+윈드갬빗 리뷰   [19]
아르테
2018-10-19
393
10984
리뷰[사이쓰+]   긱 카테고리와 메카니즘으로 보는 사이쓰 리뷰(TMT)   [15]
Sam Kim
2018-10-19
404
10983
간단후기[사이쓰]   윈드갬블 펀딩 때문에 꺼내어 돌려보았습니다.(간단후기)   [4]
노멀마리오
2018-10-19
361
10982
간단후기[인디언 서머]   인디언 서머 2인플 간단 후기   [10]
보드모리
2018-10-19
305
10981
모임후기[오부족+]    18.10.17 사촌형님과 함께하는 모임 후기 (32)   [4]
Prado
2018-10-19
461
10980
모임후기[알함브라+]   10월 13일 당진 기지시 보드게임 모임 후기   [4]
초코벌레
2018-10-18
350
10979
리뷰   [기즈모] 기즈모 리뷰   [26]
보드보드 수학쌤
2018-10-18
728
10978
모임후기[애비뉴+]   18년 10월 3일 보드게임 후기 7종 플레이   [6]
부르심
2018-10-18
402
10977
모임후기[테라포밍 마스+]   사진 위주 간단 후기들   [4]
엄마
2018-10-18
529
10976
모임후기[스컬킹: 주사위 게임+]   20181017 보드게임 소모임   
prism
2018-10-18
83
10975
간단후기[좀비사이드: 블랙 플레이그]   좀비사이드 플레이 후기   [7]
tohak3
2018-10-17
571
10974
리뷰[사이쓰]   [스압]사이쓰 디지털 에디션 소개&리뷰   [10]
화지
2018-10-17
689
10973
리뷰[티켓 투 라이드: 도이칠란트+]   [사진 많음]티켓 투 라이드 독일,노르딕컨트리, 영국과 펜실베니아 비교 리뷰합니다.   [12]
멍뚱멍뚱
2018-10-17
449
10972
간단후기[푸에르토 리코]   푸에르토리코 간만에 2인플 간단 후기   [6]
보드모리
2018-10-17
411
10971
간단후기   최근 1달간 새로 배운 게임 간단 후기   [3]
wnsdudqkr
2018-10-17
609
10970
리뷰   블루라군 간단리뷰 입니다.   [18]
카무스
2018-10-17
655
10969
모임후기[테라포밍 마스+]   [대구 21보드게임 한글날 번개모임_2018-10-09] - 테라포밍마스 풀확장, 테오티우아칸 - 대구, 칠곡 21보드게임카페 21 보드게임 모임 후기   
김찰스=상산
2018-10-16
528
10968
리뷰[사이쓰]   [간단리뷰]사이쓰   [5]
FG
2018-10-16
674
1
2
3
4
5
6
작성자 정보
하이텔슈리 쪽지보내기  
보유배지
블로그 방문
친구 추가 +
쪽지 보내기
BEST3 GAME
주요 활동 카테고리